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2019 4.3보궐선거
21대 총선(2020년 4.15 총선)
2021.4.7 재보선
20대 대선
2022년 6.1 지방선거
2022년 6.1 국회의원 보궐선거
윤석열 정부
2006년 5.31지방선거
1998년 제2회 지방선거
정치ㆍ지역정가
2002년 제3회 지방선거
2003년 부천시의원 보궐선거

탑배너

부천시의원 나선거구 나번 ‘효자손·네비게이션’ 사활 경쟁
‘무혈(無血) 가번’ 같은당 여성 후보와 치열한 경쟁
통합진보당 김은화 후보도 당선권 경쟁에 뛰어들어 
더부천 기사입력 2014-06-03 13:20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730

| AD |

4년전 2010년 6.2 지방선거에서 3명의 부천시의원을 선출했던 부천시 나선거구(심곡1동·심곡2동·심곡3동·원미2동·소사동)는 인구수 감소로 이번 6.4 지방선거에서는 2명의 부천시의원을 선출하는 관계로 6명의 후보가 출마해 3대1의 경쟁률을 가록한 가운데 13일 내내 치열한 표밭갈이가 펼쳐졌다.

특히 나선거구의 관전 포인트는 새누리당과 새정치민주연합 모두 원미갑 지역구에서는 유일한 여성 후보인 관계로 당헌 당규상 당내 경선을 거치지 않고 이른바 ‘무혈(無血)’로 가번을 받고 출마한 반면, 현역 시의원 2명은 나번을 받고 출마해 3선과 재선 도전에 나서고 있다.

새정치민주연합 2-나번을 받고 출마한 김문호 후보(현 시의원)는 당내 경선을 통해 2-가번을 확정했으나 정작 공천장은 2-나번을 받아 마음이 편치 않았지만, 이내 아쉬움을 떨쳐내고 ‘주민의 가려운 곳을 긁어주는 발로 뛰는 효자손’이란 변치않는 슬로건을 내걸고 표밭갈이에 나서 8년동안 주민들로부터 검증받은 후보로서 주민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는 기호 2번을 상징에는 아바타를 이용해 조용하면서도 치열한 선거운동을 펼치며 지지를 호소했다.

다른 경쟁 후보들이 지역의 현안인 뉴타운 재개발을 서로 막겠다며 지지를 호소하거나, 뉴타운 재개발 반대 홍보차량의 확성기를 이용해 원도심 주민의 아픔으로 표로 연결시키려고 안간힘을 쓰면서 네거티브를 해도 김문호 후보는 오직 주민을 위해 변함없이 열심히 뛰는 효자손으로 3선 시의원이 되면 지역을 위해 더 큰 봉사활동을 약속하며 지지를 간곡히 당부했다.

새누리당 1-나번을 받고 출마한 안효식 후보(현 시의원)은 여성 후보와 당내 경선을 하기로 합의까지 했으나 끝내 불발되면서 '통 큰 양보'를 하며 1-나번으로, 4년전에 내걸었던 ‘부천의 네비게이션’이란 슬로건을 변함없이 내걸고 재선 도전에 나섰다.

안효식 후보는 지난 3월30일 조기축구를 하던 중 전치 12주의 중상을 입고 입원해 치료를 받았으나 주위에는 알리지 않은 가운데 4월6일 예비후보 등록을 하고 출마 준비를 하는 불운을 겪었지만, 이에 아랑곳 하지 않고 불굴의 투지를 발휘하며 표심잡기에 나서 주위를 놀라게 했다.
지난 4년간 초선 의원이지만 의정활동 만큼은 재선 못지 않게 잘 했다는 평가를 받았던 안효식 후보가 가번의 벽을 넘어 재선에 성공할 지 여부가 2-나번을 받고 3선에 도전하는 김문호 후보와 경쟁을 벌이는 관계로 두 후보의 선거결과에 적지 않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통합진보당 김은화 후보(현 시의원)도 일 잘 하는 똑순이 여성 시의원이라는 호평을 받으며 당선권 진입을 노리고 있어 부천시 나선거구의 표심 향배에 더욱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부천시의원 선거 나선거구(심곡1동·심곡2동·심곡3동·원미2동·소사동)에서는 새누리당에서는 이형순 후보(1-가번)와 안효식 현 시의원(1-나번), 새정치민주연합에서는 조항숙 후보호 2-가번), 김문호 현 시의원(2-나번), 통합진보당에서는 김은화 현 시의원(기호 3번), 무소속으로 신정희 후보(기호 4번)가 출마해 유권자의 선택을 기다린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부천시 원미구 선관위, 10일 당선증 교부식 개최
무소속 당선 윤병국 3선 시의원 “무소속 고수”
오정구 도의원 선거 2곳, 새정치민주연합 모두 승리
부천시의원 선거 10개 선거구… 후보 당락
원미구 도의원 4곳, 새정치민주연합 후보 모두 당선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 조용익 부천시장, 공직사회 ‘소통 행..
· 제26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부천시 마을공동체 한마당’ 행사 7..
· 부천시, ‘청년 내일저축계좌’ 신규 ..
· 부천시, 제2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
· [코로나19] 부천시, 7월 6일 274명 신..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1만9천3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