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2019 4.3보궐선거
21대 총선(2020년 4.15 총선)
2021.4.7 재보선
20대 대선
2022년 6.1 지방선거
2022년 6.1 국회의원 보궐선거
윤석열 정부
2006년 5.31지방선거
1998년 제2회 지방선거
정치ㆍ지역정가
2002년 제3회 지방선거
2003년 부천시의원 보궐선거

탑배너

부천시의원 나선거구 후보자 경력 이의제기… 선관위 “허위경력 아니다”
“해당 직책으로 활동한 사실, 판단 근거 삼아” 
더부천 기사입력 2014-05-31 13:55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031
| AD |
<속보> 경기도 선거관리위원회는 부천시의원 선거 나선거구(심곡1동·심곡2동·심곡3동·원미동·소사동)에 출마한 새누리당 이형순 후보(1-가번)의 선고공보물과 선거벽보에 기재된 경력사항 중 ‘임해규 국회의원실 사무차장(전)’ 경력에 대한 한 유권자의 이의제기 신청에 대해 “허위 경력으로 볼 수 없다는 결정을 내렸다”고 31일 밝혔다.

이형순 후보는 지난 4월11일 예비후보로 등록할 때부터 낙타문화마을 사무국장(현)과 더불어 ‘임해규 국회의원실 사무차장(전)’ 경력을 대표경력을 내세워 명함과 더불어 선관위에 제출한 선거공보물과 선거벽보에 기재했으며, 지난 24일 한 유권자가 해당 경력과 관련해 “해당 선거구 유권자들의 판단을 흐리게 할 수 있다”며 이의제기서를 접수했다.

부천시 원미구선관위는 이형순 후보측으로부터 소명자료를 접수받아 경기도선관위에 허위 경력 여부를 심의해 줄 것을 요청했고, 도선관위는 31일 “심의위원들은 해당 직책으로 활동해온 것은 사실이라는 점에서 허위 경력으로 볼 수 없다는 판단을 내렸다”면서 “국회의원실을 국회의원회관 내 사무실 또는 원미갑 당원협의회(종전 지구당)로 기재하는 것에 대해서는 중요한 판단 근거로 삼지 않았고, 해당 직책으로 활동했느냐, 안했느냐를 중요한 판단 근거로 삼았다”고 전했다.

한편, 후보자 경력은 본인 책임하에 기재가 가능하며, 특히 선거공보물 및 선거벽보에 기재되는 경력은 소명이 가능한 경력이어야 하며, 공직선거법에 따라 유권자는 누구나 후보자 경력사항에 대해 소명자료와 함께 이의제기를 할 수 있다.

후보자가 선거공보물과 선거벽보에 기재한 경력이 허위 경력으로 결정이 날 경우 해당 선관위에서는 사안에 따라 검찰에 고발 조치하고, 해당 투표구에는 결정이 난 날부터 관련 사실에 대한 공고문(5매)을 첩부하고, 투표일에는 투표소(1매)에 공고문을 첩부하게 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부천시 원미구 선관위, 10일 당선증 교부식 개최
무소속 당선 윤병국 3선 시의원 “무소속 고수”
오정구 도의원 선거 2곳, 새정치민주연합 모두 승리
부천시의원 선거 10개 선거구… 후보 당락
원미구 도의원 4곳, 새정치민주연합 후보 모두 당선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 한국 첫 달 탐사선 ‘다누리’ 8월 5일..
· 부천시 주민자치회, ‘광역동 폐지, 일..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수도권 폭염특보 해제… 8일 새벽부터..
· 이재명 후보, 제주·인천 순회 경선 압..
· [코로나19] 부천시, 8월 7일 신규 확진..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10만5천50..
· 밤사이 서울 등 전국 대부분 열대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