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와 교통

부천 날씨
기상청 소식
기상 특보상황
버스 택시 지하철
도로ㆍ교통 정보
가볼만한 곳
천문 현상

탑배너

태풍 ‘하이선’ 동해상 진출… 태풍특보 대부분 해제
수도권은 큰 피해 없이 지나가 
더부천 기사입력 2020-09-07 07:06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759


북상중인 제10호 태풍 ‘하이선’ 이동 경로- 7일 오후 1시 기준 ↑추가 업데이트
2020.9.7 / 기상청

↓추가 업데이트

[종합] 기상청에 따르면 제10호 태풍 ‘하이선(HAISHEN)’은 7일 오후 3시 현재 중심기압 970hPa, 최대풍속 108km/h(30m/s))로 속초 북동쪽 약 50km 해상(38.6N, 128.9E)에서 시속 64km로 북진 중이다.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동해상으로 진출함에 따라 이날 오후 3시를 기해 서울, 경기도, 인천 등 수도권을 비롯해 전국 대부분 지방에내려졌던 태풍특보는 대부분 해제됐다.

▲태풍경보는 울릉도·독도, 동해 중부 전해상에만 내려졌고, ▲강풍경보는 흑산도·홍도, 전라남도(거문도·초도), ▲강풍주의보는 경기도 5곳(안산, 화성, 평택, 김포, 시흥), 인천, , 부산, 제주도, 경상남도(거제, 통영), 경상북도(경북 북동산지, 울진 평지, 경주, 포항, 영덕), 전라남도(무안, 진도, 신안- 흑산면 제외, 영광, 완도, 해남, 여수, 고흥), 충청남도(당진, 서천, 홍성, 보령, 서산, 태안), 강원도(강원 북부산지, 강원 중부산지, 강원 남부산지, 정선 평지, 삼척 평지, 동해 평지, 강릉 평지, 양양 평지, 고성 평지, 속초 평지, 태백),서해5도, 전라북도(김제, 군산, 부안, 고창)등에 내려진 상태다.

< 태풍 ‘하이선’ 동해상 진출… 전국 태풍특보 >

[2보] 기상청에 따르면 제10호 태풍 ‘하이선(HAISHEN)’은 7일 오후 2시 현재 중심기압 970hPa, 최대풍속 112km/h(31m/s)의 강한 태풍으로 속초 동남동쪽 약 30km 해상(38.1N, 128.9E)에서 시속 64km로 북북서진 중이다.

기상청은 해안가에는 최대순간풍속 약 90km/h(25m/s) 내외의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고, 강원 영동 북부에는 시간당 40mm 내외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는 가운데 점차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나겠으나 서해안을 중심으로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 있겠다고 밝혔다.

제10호 태풍 ‘하이선’은 오늘(7일) 오전 9시께 울산 남쪽 해안에 상륙한 뒤 오후 1시 30분께 강릉 북쪽 해상으로 진출했다.

7일 오후 5시 이후 기상특보 현황은 다음과 같다.

▲태풍경보= 경기도 5곳(안산, 화성, 평택, 김포, 시흥), 인천, 울릉도·독도, 경상북도(경북 북동산지, 울진 평지, 영양 평지, 봉화 평지, 문경, 영덕, 청송, 의성, 영주, 안동, 예천), 강원도(강원 북부산지, 강원 중부산지, 강원 남부산지, 삼척 평지, 동해 평지, 강릉 평지, 양양 평지, 고성 평지, 속초 평지, 태백), 동해 중부 전해상, 동해 남부 북쪽 먼바다, 동해 남부 앞바다(경북 북부 앞바다).

▲태풍주의보= 서울, 경기도 26곳(안산, 화성, 평택, 김포, 시흥 제외), 충청북도(제천, 증평, 단양, 음성, 진천, 충주, 괴산), 강원도(양구 평지, 정선 평지, 평창 평지, 홍천 평지, 인제 평지, 횡성, 춘천, 화천, 철원, 원주, 영월), 서해 중부 앞바다(인천·경기 남부 앞바다, 인천·경기 북부 앞바다).

▲강풍경보= 흑산도·홍도, 전라남도(거문도·초도).

▲강풍주의보= 울산, 부산, 제주도, 경상남도(거제, 통영), 경상북도(경주, 포항), 전라남도(무안, 진도, 신안(흑산면제외), 영광, 완도, 해남, 여수, 고흥), 충청남도(당진, 서천, 홍성, 보령, 서산, 태안), 서해5도, 전라북도(김제, 군산, 부안, 고창).

기상청은 태풍 ‘하이선’은 동해상으로 진출했지만, 태풍의 영향을 받고 있는 수도권은 인천·경기 서해안을 중심으로 바람이 43~72km/h(12~20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있고, 오늘(7일) 저녁까지 인천·경기 서해안을 중심으로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으니 시설물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할 것으로 당부했다.

< 태풍 ‘하이선’ 울산 상륙 내륙 통과 동해상으로 북상… 전국 태풍특보 >

[1보] 기상청에 따르면 제10호 태풍 ‘하이선(HAISHEN)’은 7일 낮 12시 현재 중심기압 965hPa, 최대풍속 115km/h(32m/s))의 강한 태풍으로 강릉 남남동쪽 약 100km 육상(36.9N, 129.3E)에서 시속 59km로 북진 중이다.

기상청은 해안가에는 최대순간풍속 약 108km/h(30m/s)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고, 강원 영동에는 시간당 60mm 내외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전국이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 강원 영동을 중심으로 매우 많은 비와 함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겠다고 밝혔다.

기상청은 태풍 ‘하이선’은 이날 오전 9시 울산 남쪽 해안에 상륙했고, 상륙 당시 중심기압은 955hPa, 최대풍속 126km/h(35m/s)로 5단계 태풍 등급 중 3번째인 ‘강’한 단계로 분석됐우며, 앞으로 동해안을 따라 북상하다가 오후 3시께 강릉 부근 동해 앞바다로 빠져나가겠다고 내다봤다.

7일 오후 3시 이후 기상특보 현황은 다음과 같다.

▲태풍경보= 경기도 5곳(안산, 화성, 평택, 김포, 시흥), 인천, 울릉도·독도, 울산, 부산, 대구, 경상남도, 경상북도, 충청남도(당진, 서천, 홍성, 보령, 서산, 태안), 강원도(강원 북부산지, 강원 중부산지, 강원 남부산지, 삼척 평지, 동해 평지, 강릉 평지, 양양 평지, 고성 평지, 속초 평지, 태백), 전라북도(남원, 무주, 김제, 군산, 부안, 고창), 남해 동부 전해상, 동해 전해상.

▲태풍주의보= 경기도 25곳(안산, 화성, 평택, 김포, 시흥 제외), 세종, 대전, 충청북도, 충청남도(계룡, 예산, 청양, 부여, 금산, 논산, 아산, 공주, 천안), 강원도(양구 평지, 정선 평지, 평창 평지, 홍천 평지, 인제 평지, 횡성, 춘천, 화천, 철원, 원주, 영월), 전라북도(순창, 전주, 정읍, 익산, 임실, 진안, 완주, 장수), 서해 중부 앞바다, 서해 남부 앞바다(전북 남부 앞바다, 전북 북부 앞바다).

▲강풍경보= 흑산도·홍도, 전라남도(거문도·초도).

▲강풍주의보= 제주도, 전라남도(무안, 진도, 신안- 흑산면 제외, 영광, 완도, 해남, 여수, 고흥), 서해5도.

▲풍랑경보= 제주도 전해상, 남해 서부 동쪽 먼바다, 남해 서부 서쪽 먼바다, 서해 남부 남쪽 먼바다, 서해 남부 북쪽 먼바다.

▲풍랑주의보= 남해 서부 앞바다, 서해 중부 먼바다, 서해 남부 앞바다(전남 남부 서해 앞바다, 전남 중부 서해 앞바다, 전남 북부 서해 앞바다).

< 태풍 ‘하이선’ 동해상으로 북상… 전국 태풍특보 >

[속보] 한반도를 향해 북상중인 제10호 태풍 ‘하이선(HAISHEN)’(중국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바다의 신을 의미)이 강한 세력을 유지한 채 방향을 다소 동쪽으로 틀어 부산 동쪽 해상을 지날 것으로 예상돼 제9호 태풍 ‘마이삭’보다 약 60~70km 정도 동쪽을 통과할 뿐 진로의 형태나 세력 모두 매우 비슷할 것으로 예측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7일) 오전 7시 현재 태풍 ‘하이선’은 중심기압 955hPa, 최대풍속 144km/h(40m/s)의 강한 태풍으로 부산 남남동쪽 약 80km 해상(34.4N, 129.2E)에서 시속 41km로 북진 중이다.

기상청은 오전 9시쯤 부산과 가장 근접해 해안과 거리는 40~50km 정도로 지나겠고, 이후 오전 11시께 포항 호미곶 부근을 지나서 동해안을 따라 북상할 것으로 내다봤다.

수도권 지역의 경우, 태풍 ‘하이선’의 최근접 예상 시점을 보면 ▲서울은 7일 14시(태풍과의 거리는 약 230km, 강도는 강), ▲인천은 7일 14시(태풍과의 거리는 약 260km, 강도는 강), ▲수원은 7일 14시(태풍과의 거리 약 230km, 강도는 강)이다.

기상청은 오늘(7일) 오전 7시께 부산 부근 해상까지 북상함에 따라 전국이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 매우 많은 비와 매우 강한 바람 부는 곳이 있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날 오잔 8시 이후 전국에는 태풍특보가 발령됐다.

▲태풍경보= 울릉도.독도, 울산, 부산, 대구, 제주도, 경상남도, 경상북도, 흑산도.홍도, 전라남도(거문도·초도, 무안, 진도, 신안- 흑산면 제외), 목포, 완도, 해남, 여수, 구례), 강원도(강원 북부산지, 강원 중부산지, 강원 남부산지, 삼척 평지, 동해 평지, 강릉 평지, 양양 평지, 고성 평지, 속초 평지, 태백), 전라북도(남원, 무주), 제주도 전해상, 남해 서부 동쪽 먼바다, 남해 서부 서쪽 먼바다, 남해 동부 전해상, 동해 전해상.

▲태풍주의보= 세종, 광주, 대전, 인천, 서울, 경기도, 전라남도(장흥, 화순, 나주, 영광, 함평, 영암, 강진, 순천, 광양, 보성, 고흥, 장성, 곡성, 담양), 충청북도, 충청남도, 강원도(양구 평지, 정선 평지, 평창 평지, 홍천 평지, 인제 평지, 횡성, 춘천, 화천, 철원, 원주, 영월), 전라북도(남원, 무주 제외), 남해 서부 앞바다, 서해 중부 앞바다, 서해 남부 전해상.

▲강풍주의보= 서해5도.

한편, 수도권 지역은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시간당 5mm 미만의 비가 내리고 있으며, 일부 경기남부지역(용인, 평택 등)에는 약간 강한 비 구름대가 느린 속도로 서북서진하면서 시간당 5~10mm의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내일(8일) 낮(15시)까지 30~100mm의 많은 비가 내리겠으며, 특히 오늘(7일) 낮 동안에는 시간당 20~30mm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니 비 피해가 없도록 유의할 것을 기상청은 당부했다.

태풍 ‘하이선’이 북상하면서 수도권 지역에도 점차 바람이 강해지고 있으며, 내일(8일) 오전까지 수도권 지역에는 최대순간풍속 35~110km/h(10~30m/s)로 강하게 불겠으며, 특히 오늘(7일) 저녁까지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으니 야외에 설치된 선별진료소와 건설현장 장비, 풍력발전기, 철탑 등 시설물 파손과 강풍에 날리는 파손물에 의한 2차 피해, 낙과 등 농작물 피해가 없도록 사전에 철저히 대비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태풍의 크기와 강도

태풍의 크기는 초속 15m 이상의 강풍이 부는 반경에 따라 4단계로 나눈다.

소형급 태풍은 강풍 반경이 300km 미만, 중형급 태풍은 300~500km 미만, 대형급 태풍은 500~800km 미만, 초대형급 태풍은 800km 이상이다.

태풍의 강도는 태풍의 중심에서 부는 바람의 세기, 중심 최대 풍속에 의해 구분되는데 약ㆍ중ㆍ강ㆍ매우 강 등 4단계가 있다.

▲초속 15m(17m/s 미만)의 바람이 불면 우산이 찌그러지고, 양철 지붕이 날아가며, 간판이 떨어지고, 비닐하우스가 부서지기 시작한다.

▲초속 20m(17~24m/s)의 바람이 불면 끈을 꽉 조인 등산모자가 벗겨지고 제대로 숨쉬기도 어렵다.

▲초속 25m(25~32m/s)의 바람이 불면 바람에 날려 온 물건에 의해서 창문 유리가 깨지고, 기왓장이 날리고 텔레비전 안테나와 굴뚝이 쓰러지며, 블록 담장이 부서지고 설치가 불완전한 옥외 외장이 벗겨지며 날아가기 시작한다.

▲최대풍속이 30m이상이면 지붕이 날아가거나 목조주택이 무너지고, 전신주가 쓰러질 수 있다.

▲초속 35m(33~50m/s)의 바람이 불면 기차가 탈선할 수 있다.

▲초속 40m 이상의 바람이 불면 사람은 45도 정도로 구부리지 않으면 서 있을 수가 없고, 작은 돌멩이가 날리고, 달리는 차도 뒤집어놓을 수 있다.

▲초속 50m 바람이 불면 대부분의 목조주택이 쓰러지고 수목은 뿌리째 넘어진다. 초속 50m를 시속으로 환산하면 180㎞에 달한다.

▲최대풍속 60m(51m/s 이상)의 바람이 불게 되면 철탑이 구부러지고 크레인이 무너질 수 있다. 초속 60m를 시속으로 환산하면 216㎞에 달한다.

◆태풍 대비 국민행동요령 매뉴얼

- 가정의 하수구나 집주변 배수구 점검 및 막힌 곳이 없도록 할 것.

- 침수나 산사태가 일어날 위험지역 거주 주민은 대피 장소와 비상연락방법 미리 파악할 것.

- 하천 근처에 주차된 자동차는 안전한 곳으로 이동할 것.

- 바람에 날아갈 위험이 있는 지붕, 간판, 창문, 출입문 또는 마당이나 외부에 있는 헌 가구, 놀이기구, 자전거 등은 단단히 고정시킬 것.

- 공사장 근처는 위험하니 가까이 가지 말 것.

- 전신주, 가로등, 신호등은 손으로 만지거나 가까이 가지 말 것.

- 유리에 테이프를 붙일 때에는 창틀에 고정되도록 해 유리가 흔들리지 않도록 할 것.

- 창틀과 유리 사이의 채움재가 손상되거나 벌어져 있으면 유리창이 깨질 위험이 있으므로, 틈이 없도록 보강할 것.

< 선선한 초가을 날씨 >

기상청에 따르면 내일(8일) 오전까지 북상하는 제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권에 들면서 오늘(7일)은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다가 밤(18~24시)에 남부지방부터 차차 그치기 시작해 내일(8일) 낮(09~15시)에 대부분 그치겠으나, 전라도는 내일 밤(18시)에 다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모레(9일) 새벽(00시)부터 아침(09시) 사이 중부지방(강원도 제외)과 전라도를 시작으로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낮(15시)에 강원 영서와 경상 서부 내륙으로 확대되겠으나, 밤(21시)에 차차 그치겠다.

오늘(7일) 낮 최고기온은 20~28도(수도권은 서울 21도, 인천 21도, 수원 22도 등 21~23도)가 되겠다.

| AD |
내일(8일) 아침 최저기온은 18~22도(수도권은 서울 20도, 인천 21도, 수원 20도 등 18~21도), 낮 최고기온은 22~27도(수도권은 서울 25도, 인천 25도, 수원 26도 등 25~27도)가 되겠다.

모레(9일) 아침 최저기온은 16~22도(수도권은 서울 20도, 인천 20도, 수원 20도 등 18~20도), 낮 최고기온 22~31도(수도권은 서울 25도, 인천 24도, 수원 26도 등 24~27도)가 되겠다.

한편, 7일은 가을의 세 번째 절기인 ‘백로(白露)’로, 밤에 기온이 이슬점 이하로 내려가 풀잎이나 물체에 이슬이 맺히며, 가을의 기운이 완연히 나타나는 시기로, 태풍이 지나간 뒤에는 선선한 가을이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태풍 ‘하이선’ 내륙 상륙 않고 동해상으로 북상… 물폭탄·강풍에 철저 대비
선선한 주말, 낮 최고기온 30℃ 이하… 태풍 ‘하이선’ 북상
4~5일 맑고 선선한 초가을 날씨… 6일 태풍 간접 영향 비소식
수도권, 태풍ㆍ강풍특보 모두 해제… 제10호 태풍 ‘하이선’ 북상중
태풍 ‘마이삭’ 내륙 통과… 수도권 ‘태풍주의보’
댓글쓰기 로그인

날씨와 교통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코로나19] 부천시, 22일 오후 추가 확..
· 제8대 부천시의회 후반기 의장에 3선 ..
· 정부, 서울권역 등 수도권 주택공급 확..
· 부천시보건소, ‘2020 지역사회 건강조..
· 부천시, 신흥어울마당ㆍ복사꽃필무렵 ..
·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구급대원 폭행 ..
· 경기도, 관광업계 지원사업 확대… 코..
· 경기도 ‘경비노동자 갑질 피해 지원센..

  • 븘臾 깮媛곸뾾씠 肄쒓구씠꽣 엯땲떎. ^^
  • 吏濡硫댁븞留
  • 쑀꽦異쒖옣븘媛뵪
  • 吏꾩<쑕寃뚰뀛
  • 븯궛룞븞留
  • 꽌씎궓룞븞留
  • 臾댄븳룄쟾留뚯쓽 硫붿씠씠꽣 뼐湲곕 빐蹂댁옄硫
  • 怨쇱쿇쑕寃뚰뀛
  • 湲곗옣援곗텧옣留뚮궓 異쒖옣뻾 肄쒓구꺘 삤뵾肄쒓구 뿬깮
  • 留뚰솕 젅瑜
  • 移쒓뎄뾼留 留뚰솕
  • 뿰젣異쒖옣꺏
  • 쟾遺곸텧옣꺏솯쟾遺곸텧옣留덉궗吏솯쟾遺곸텧옣留뚮궓솯쟾遺곸텧옣뾽냼
  • 븷땲 썡븯誘몄씤
  • 留덈Ъ냼젣뿬옄移쒓뎄瑜쇱냼媛쒗빀땲떎
  • 룊깮異쒖옣꽌鍮꾩뒪 異쒖옣꺏 異쒖옣뾽냼異붿쿇
  • 援щ꽦씤異쒖옣留덉궗吏
  • 吏꾪빐냼媛쒗똿 吏꾪빐梨꾪똿 吏꾪빐誘명똿궗씠듃 吏꾪빐誘명똿肄쒓구
  • 궪듅硫댁븞留
  • 媛븰룞븞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