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탑배너

새로운경기위원회, 경기지역 여성폭력 피해지원시설 지원 강화
도내 63개 지원시설 인건비ㆍ운영비 인상 추진
사회복지시설 전담공무원 수준으로 처우 개선
근무 정원 증원ㆍ특수 근무수당도 인상할 계획 
더부천 기사입력 2018-07-09 16:14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85
| AD |
민선7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새로운 경기위원회’ 교육여성분과(위원장 정춘숙)는 도내 성폭력 피해지원시설 23개소, 가정폭력피해자 지원시설 36개소, 폭력피해 이주여성 지원시설 4개소 등 63개 시설의 근무자들의 처우를 개선하는 등 지원시스템을 대폭 강화하기로 하고 인건비와 운영비 인상을 우선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교육여성분과에 따르면 현행 ‘경기도 여성폭력 피해자 관련 사회복지시설 전담상담사 등의 처우 및 지위 향상에 관한 조례’는 전담 상담사 등 여성폭력 피해자 지원시설 근무자에게 사회복지 전담공무원 수준의 보수를 지급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하지만 도내 여성폭력피해자 지원시설 근무자들의 연 급여는 평균 1천990여만원 수준(5호봉 기준)으로, 사회복지 전담 공무원의 2천320여만원(5호봉 기준)의 85% 수준에 그치고 있다. 이는 2년 차 사회복지전담공무원(평균 200여만원)의 평균 급여에도 못미치는 수치다.

이에 교육여성분과는 도내 여성폭력피해자 지원시설 근무자들이 ‘보건복지부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인건비 가이드라인’에 맞는 처우를 받을 수 있도록 급여를 단계적으로 인상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또 가정폭력 피해자 보호시설의 근무자를 한 개소 당 3명에서 4명으로 증원하고, 근무자들의 특수근무수당 인상도 추진할 계획이다.

정춘숙 교육여성분과 위원장은 “미투운동 등 여성에 대한 폭력이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면서 관련 상담이 증가하고 있지만, 시설 근무자들은 열악한 처우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며 “지원시스템 전면 강화를 통해 각종 폭력으로부터 고통받는 여성들을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내에는 현재 78개소의 여성폭력피해자 시설이 운영되고 있으며, 370여 명이 근무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경기도, 13~23일 부천시ㆍ가평군 종합감사
경기도, 2019년 복지예산 10조402억원 편성
경기도, 내년에도 ‘어린이집 무상교육’ 전액 지원
경기도, 공공기관 특혜 채용 실태 특별감사 실시
경기도, 산하 16개 공공기관 회계 관련 특별감사 실시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2019 반수시작반

  • 2019 반수시작반
· ✔15일 ‘2019학년도 대학수능시..
· 경기도교육청, 사립유치원 안정화 종합..
· 경기도민 89%, 어린이집 회계관리시스..
· 선동열 감독, 야구대표팀 감독 자진 사..
· 경기도, 겨울철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 경기도, 겨울철 ‘신속하고 예방적인 ..
· 부천시, 11월 25일 ‘수능 분석ㆍ정시..
· 경기도, 고액ㆍ상습 체납자 2천536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