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2019 4.3보궐선거
21대 총선(2020년 4.15 총선)
2021.4.7 재보선
20대 대선
2022년 6.1 지방선거
2022년 6.1 국회의원 보궐선거
윤석열 정부
2006년 5.31지방선거
1998년 제2회 지방선거
정치ㆍ지역정가
2002년 제3회 지방선거
2003년 부천시의원 보궐선거

탑배너

경기도 호남향우회연합회, 김문수 후보측 주장 반박
“김문수 후보, 350만 호남향우들 자존심 짓밟아” 
더부천 기사입력 2010-05-31 12:18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5157
| AD |
경기도 호남향우회연합회는 31일 한나라당 김문수 경기지사 후보측이 30일 언론에 배포한 ‘호남향우회 및 향우회 임원, 호남출신 단체 중립 선언’ 보도자료와 관련, “호남향우회를 사칭하는 일부 단체에 의해 날조된 것”이라고 유감을 표명했다고 민주당 경기도당이 전했다.

민주당 경기도당에 따르면 이용훈 경기도호남향우회 연합회장은 즉시 보도자료를 내고 ‘호남향우회가 이번 지방선거에서 특정 후보를 지지하지 않고 중립을 선언했다’는 내용의 성명서에 대해 “김문수 후보측이 한나라당 도의원 비례 공천자 등이 포함된 일부 단체를 마치 기존 호남향우회처럼 꾸며 보도자료를 낸 것”이라고 밝혔다.

이 회장은 이어 “일부 호남향우회장은 본인들의 의사와 상관없이 명의가 도용됐고, 나머지 회장들은 공식적인 호남향우회의 회원들이 아닐 뿐 아니라 실존하지도 않는 인물들”이라며 “이는 호남향우들간 반목과 분열을 야기시켜 향우들의 명예와 자존심을 정치적으로 악용하려는 무리들의 술수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그는 이어, “이는 호남인을 우롱하는 것이나 마찬가지이고 호남향우들을 이용한 한나라당의 네거티브 선거전”이라며 “350만 경기도 호남향우들을 매도하고 자존심을 짓밟은 처사에 대해 심히 유감스럽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일부 호남인들로 구성된 단체들이 호남향우회를 대표하는 것처럼 호도해 특정 후보를 지지하는 것처럼 성명서를 배포한 것은 분명 문제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호남향우들의 명예를 실추시킨 만큼 끝까지 책임을 추궁할 것”이라며 “향후에도 호남향우들을 정치적 목적으로 악용하는 일이 되풀이 되지 않도록 강력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김문수-유시민 경기지사 후보 “소중한 표 행사”
김문수 경기지사 후보, 2일 오전 7시 한표 행사
유시민 후보 “국민과 함께 승리하는 야권연대 만들어 달라”
김문수 경기지사 후보 “행복한 경기도로 보답하겠다”
김문수 “부천시민 여러분 사랑합니다!”… ‘3번 큰절’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 부천시장직 인수위, 공약사업ㆍ핵심의..
· 제26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경기도 소방 특사경, 신축건축물 789곳..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6천246명,..
· 경기도, 9월까지 165개 골프장 전체 농..
· 경기도 특사경, 계곡·하천·야영장캠..
· [코로나19] 부천시, 6월 25일 111명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