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2019 4.3보궐선거
21대 총선(2020년 4.15 총선)
2021.4.7 재보선
20대 대선
2022년 6.1 지방선거
2022년 6.1 국회의원 보궐선거
윤석열 정부
2006년 5.31지방선거
1998년 제2회 지방선거
정치ㆍ지역정가
2002년 제3회 지방선거
2003년 부천시의원 보궐선거

탑배너

민주당 한명숙 대표 사퇴 “총선 패배 무한책임”
13일 오후 3시 기자회견… “총선 결과 겸허히 수용”
“정권교체 전화위복 계기… 당원으로 온힘 다할 것” 
더부천 기사입력 2012-04-13 15:03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6589
| AD |
한명숙 민주통합당 대표가 4.11 총선 패배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했다.

한명숙 대표는 13일 오후 3시 서울 영동포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총선 결과를 겸허히 수용하며, 국민의 새로운 열망을 제대로 받들지 못한 무한책임을 지겠다”며 사퇴 의사를 밝혔다.

한 대표는 “이번 선거를 통해 이명박 정권과 새누리당 심판이라는 소임을 다하지 못했다”면서 “(이번 4.11총선 패배를) 정권교체를 위한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겠으며, 반드시 잃어버린 서민의 웃음을 되찾고 2012년 정권교체를 위해 당원으로서 온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 대표는 앞서 이날 오전 11시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열린 상임고문회의에서 사퇴할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한명숙 대표는 지난 1월15일 민주통합당 대표에 올라 90여일만에 대표직에서 사퇴했다.

한명숙 민주통합당 대표 기자회견 [전문]


사랑하는 국민여러분, 당원동지 여러분!

저는 오늘 이 자리에 참으로 무거운 마음으로 섰습니다. 국민여러분 참으로 죄송합니다. 이번 총선 결과를 겸허히 받아들이겠습니다.

그동안 국민여러분께서 민주통합당에게 보내주셨던 성원과 기대, 민주통합당 전당대회에서 저에게 맡겨주셨던 소임, 지난 4년의 과거를 마감하고, 새로운 시대를 열어야 한다는 그 명령, 이명박 새누리당 정권을 심판하고, 민생 국회로 만들어야 한다는 그 열망을 충분히 이끌어 내지 못했습니다.

이번 총선 민심은 이명박 정권에 대한 심판이었습니다. 이 심판에 공감하는 수많은 시민들을 투표장으로 모시지 못한 책임은 전적으로 우리에게 있습니다. 혼신의 힘을 기울였지만, 국민의 기대를 받아 안지 못했습니다.

제가 취임한 90여일은 짧은 기간이었지만 참으로 많은 일이 있었습니다. 역사상 처음으로 전국적· 포괄적 야권연대를 이뤄냈습니다. 이것은 이명박 정권이 파탄낸 민생경제를 살리고자 하는 민생연대였습니다.

그리고 공천과 선거운동을 하며 수많은 밤을 지새우며 악전고투 했습니다. 그러나 목표를 이루는데 미흡했습니다. 이 모든 부족함은 대표인 저의 책임입니다. 새로운 변화를 향한 국민의 열망을 제대로 받들지 못한데 대해 무한책임을 지겠습니다. 저 한명숙은 오늘 민주통합당 대표에서 책임지고 물러나고자 합니다.

사랑하는 국민여러분, 당원 동지 여러분!

그러나 우리에게는 가야할 길이 멀고 해야 할 일도 많습니다. 이번 총선에서 보여주신 민심 속에서 교훈을 찾고 성찰과 자기혁신에 매진하겠습니다. 정권교체를 위한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겠습니다.

평화시장 한 평 옷가게에서, 새벽 기사식당에서, 시골장터 좌판에서 그분들의 절절한 삶의 애환을 잊을 수 없습니다. 민생의 아픔을 다시 확인하고 우리의 할 일을 다짐했습니다. 반드시 잃어버린 서민의 웃음을 되찾는데 저의 온 힘을 쏟겠습니다.

저는 대표 자리에서 물러나지만, 당원의 한 사람으로 2012년 정권교체를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할 것입니다. 그동안 제게 보내주신 사랑과 성원, 다시 한 번 머리 숙여 감사드립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19대 총선] 새누리당 “수도권 졌지만” 단독 과반 의석 확보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 부천시장직 인수위, 공약사업ㆍ핵심의..
· 제26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경기도 소방 특사경, 신축건축물 789곳..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6천246명,..
· 경기도, 9월까지 165개 골프장 전체 농..
· 경기도 특사경, 계곡·하천·야영장캠..
· [코로나19] 부천시, 6월 25일 111명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