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대통령실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2019 4.3보궐선거
21대 총선(2020년 4.15 총선)
2021.4.7 재보선
20대 대선
2022년 6.1 지방선거
2022년 6.1 국회의원 보궐선거
윤석열 정부
2006년 5.31지방선거
1998년 제2회 지방선거
정치ㆍ지역정가
2002년 제3회 지방선거
2003년 부천시의원 보궐선거

탑배너

이준석, 당원권 정지 6개월… 사상 초유 현직 당대표 징계
증거인멸 의혹 연루 김철근 딩대표 정무실장 당원권 정지 2년 징계
윤리위 “이 대표 소명 믿기 어려워… 성 상납 의혹은 판단하지 않아” 
더부천 기사입력 2022-07-08 07:32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052


국민의힘 윤리위원회로부터 당원권 정지 6개월 중징계를 받은 이준석 대표.

국민의힘 윤리위원회가 성 상납 증거인멸 교사 의혹을 받는 이준석 대표에 대해 6개월 당원권 정지 결정을 내렸다.

집권 여당 대표에 대한 사상 초유의 중징계로, 윤리위는 이준석 대표가 당원으로서의 품위 유지 의무를 위반했다고 판단했다.

또 증거인멸 의혹에 연루된 김철근 당 대표 정무실장에게는 ‘당원권 정지 2년’ 징계 결정을 내렸다.

국민의힘 윤리위원회는 어제(7일) 오후 7시부터 8일 새벽 2시 45분까지 이어진 마라톤 회의 끝에 이같이 결정했다.

지난 4월 21일 윤리위의 징계 절차 개시가 결정된 지 78일 만이다.

이양희 윤리위원장은 “이준석 국민의힘 당 대표 이하 당원은 윤리규칙 4조 1항에 따라 당원으로서 예의를 지키고 자리에 맞게 행동하여야 하며 당의 명예를 실추시키거나 국민 정서와 동떨어진 언행을 해서는 안 된다는 것에 근거했다”고 징계를 결정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준석 당원은 김철근 당 대표 정무실장이 지난 1월 대전에서 장모씨를 만나 성 상납과 관련한 사실확인서를 작성받고 7억원 상당 투자 유치 약속 증서를 작성해준 사실에 대해 알지 못했다고 소명했으나, 윤리위가 종합적으로 고려했을 때 위 소명을 믿기 어렵다고 판단했다”고 덧붙였다.

이는 윤리위에서 이 대표가 김철근 당 대표 정무실장을 통해 성 상납 의혹 사건 관련 증거 인멸에 나섰다는 의혹을 사실상 인정한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이 위원장은 “징계 심의 대상이 아닌 성 상납 의혹에 대해서는 판단하지 않았다”면서 “그간 이준석 당원의 당에 대한 기여와 공로 등을 참작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양희 국민의힘 윤리위원장 발표문 전문(全文)

국민의힘 윤리위원회는 이준석 본인 및 당 전체에 미칠 영향, 당대표와 김철근 정무실장 간 업무상 지위 관계, 사건 의뢰인과 변호사의 통상적인 위임 관계, 관련자들의 소명 내용과 녹취록, 언론에 공개된 각종 사실 자료 및 정무실장의 지위에 있는 김철근이 본인의 일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7억 원이라는 거액의 투자 유치 약속 증서의 작성을 단독으로 결정해 왔다고 믿기 어려운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을 때 이준석 당원의 위 소명을 믿기 어렵다고 판단했고 이에 따라 이준석 당원은 윤리 규칙 제4조 품위유지의무를 위반한 것으로 결정했습니다.다만 위원회는 징계 심의 대상이 아닌 성상납 의혹에 대해서는 판단하지 않았습니다.

그간 이준석 당원의 당에 대한 기여와 공로 등을 참작하여 위와 같이 결정을 하였습니다. 이상입니다.

국민의힘 윤리위 징계 처분은 경징계에 해당하는 경고부터 당원권 정지, 탈당 권유, 제명 등 중징계까지 총 4단계가 있다.

지난달 23일에 이어 2주 만에 열린 이날 윤리위 회의에는 윤리위원 9명 중 8명이 참석했다.

이준석 대표는 윤리위에 출석해 2시간50분간 소명했고, 김철근 실장도 2주 만에 다시 윤리위에 출석해 추가 소명을 했다.

앞서 이준석 대표는 성 상납 증거인멸 교사 의혹과 관련해 윤리위에 제소돼 지난 4월21일 징계 절차가 개시됐다.

이준석 대표의 성 상납 의혹은 지난 2013년 사업가로부터 성접대를 받았다는 주장으로, 대선 기간인 지난해 12월 말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가 제기하면서 처음 불거졌다.

한편, 이준석 대표는 윤리위의 징계를 수용할 수 없으며, 당대표직에서 물러나지 않겠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져 윤리위 재심 청구, 징계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등을 검토할 것으로 보여 거센 후폭풍을 예고했다.

| AD |
이 대표가 성 상납 및 증거인멸 교사 의혹을 줄곧 부인해 온 터라 여론전 등을 통해 반격을 시도할 것으로 전망되지만, 일단 윤리위의 결정으로 리더십과 도덕성에 치명타를 입게 됐다.

이 대표에 대한 중징계로 사실상 ‘당 대표 궐위’ 상태가 되면서 당헌에 따라 권성동 원내대표가 당대표 권한 대행을 맡게 될 전망이지만 이 대표의 반발이 만만찮을 것으로 예상된다.

국민의힘은 이 대표의 향후 거취와 맞물려 차기 지도체계를 놓고 당권 다툼이 본격화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주호영 국민의힘 비대위원장, 8명 비대위원 명단 발표
이준석 대표,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 전환에 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
국민의힘 전국위원회, 주호영 비대위원장 임명안 의결
국민의힘 전국위원회, 당헌 개정안 의결… 비대위 전환 확정
국민의힘, ‘비대위 전환’ 수순 밟기로… 5일 상임전국위·9일, 전국위원회 최종 결론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 경기도, 2천359억원 규모 민생 안정 제..
· 제11대 경기도의회 전반기 의장에 민주..
· 부천시 주민자치회, ‘광역동 폐지, 일..
· 최성운 부천시의회 의장, 경기도체육대..
· 부천시립 꿈빛도서관, 9월 1~29일 매주..
· 별빛마루도서관, 9월 1일 ‘자기 치유..
· 부천시, 텀블러 등에 식수 무료 제공…..
· [코로나19] 부천시, 8월 19일 신규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