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2019 4.3보궐선거
21대 총선(2020년 4.15 총선)
2021.4.7 재보선
20대 대선
2022년 6.1 지방선거
2022년 6.1 국회의원 보궐선거
윤석열 정부
2006년 5.31지방선거
1998년 제2회 지방선거
정치ㆍ지역정가
2002년 제3회 지방선거
2003년 부천시의원 보궐선거

탑배너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고향 방문… “진영ㆍ이념 뛰어넘는 정치로 경기도부터 바꾸겠다”
‘정치 개혁’ 중요성 강조… 경기도 접경지역 충북과 ‘상생 방안’ 적극 검토 
더부천 기사입력 2022-06-19 11:15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391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은 어제(18일) 당선 후 처음으로 자신의 고향이자 ‘경기도 접경지역’인 충북 음성, 진천 지역을 방문해 자신에게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준 지역 주민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김동연 당선인은 특히 “경제, 교육 등 우리 사회의 구조적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정치부터 바꿔나가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진영과 이념을 뛰어넘는 정치를 통해 경기도부터 바꿔나가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에 따르면 김동연 당선인은 18일 오후 3시 진천군 덕산읍의 한 커피점에서 ‘혁신도시 주민간담회’를 시작으로 ‘대한노인회 금왕읍분회 간담회’와 ‘금왕읍 주민과의 대화’ 등 음성, 진천 지역민들과의 소통 일정을 소화했다.

충북 음성군은 김동연 당선인의 고향, 충북 진천군은 외가가 있는 곳으로, 이날 방문은 “경기도지사 취임으로 더 바빠지기 전에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준 고향 지역민들에게 꼭 감사 인사를 전하고 싶다”는 김 당선인의 의지에 따라 진행됐다.

민선 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는 김동연 당선인이 충북지역 대학생들의 요청으로 마침 충북 청주에서 ‘충북 대학생 미래 발전을 위한 특강’ 일정이 예정돼 있어, 이 시기에 맞춰 고향 지역 방문 일정을 진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 당선인은 이날 방문하는 곳마다 ‘정치 개혁’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정파와 이념을 뛰어넘는 정치를 통해 경기도에서부터 변화를 이끌어 냄으로써 대한민국 전체의 변화를 이끌어 내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김 당선인는 이날 오후 5시 금왕읍 금빛평생학습관 3층에서 가진 ‘금왕읍 주민과의 대화’에서 자신을 ‘정치를 시작한 지 9개월밖에 안 된 정치 초짜’라고 소개한 뒤 “경제, 사회, 교육 등 우리 사회의 구조적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정치부터 바뀌어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정치를 시작했다”며 “정치 개혁이 선행돼야만 우리 사회 변화의 첫발을 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석과불식(碩果不食)’이라는 사자성어를 인용하면서 “씨앗이 땅속에 썩어야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을 수 있다. 당파나 정파, 이념을 뛰어넘는 정치를 하고 싶다”며 “경기도는 대한민국 인구의 4분의 1이 사는 곳으로 인구, 경제규모, 바다, 접경지 등을 모두 갖추고 있는 지역이다. 경기도가 바뀌면 대한민국이 바뀐다는 슬로건처럼 경기도를 바꿔서 대한민국을 바꿔보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고향에 대한 남다른 애착도 숨김없이 나타냈다.

김 당선인은 앞서 이날 오후 4시부터 가진 대한노인회 금왕읍분회 간담회에서 30여 명의 지역 어르신들과 만나 어릴 적 음성에서 지냈던 추억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김기상(78) 옹(翁)으로부터 젊은 시절 김 당선인의 아버지와 서로 등목을 했던 이야기를 전해 들을 때는 돌아가신 아버지와의 추억이 떠오른 듯 눈시울을 붉히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 AD |
김 당선인은 이날 오후 3시 진천군 덕산읍의 한 커피점에서 가진 ‘혁신도시 주민간담회’에서는 경기도 접경지역인 충북과의 ‘지역 상생 방안’도 적극 검토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김 당선인은 “음성, 진천은 제 고향이기도 하지만 경기도와 접경지역이기도 하다”며 “경기도 도정을 살피면서 경기도 접경지역인 음성, 진천과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방안도 적극 찾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동연 당선인은 이날 고향 방문에 앞서 이날 낮 12시부터 1시간여 가량 충북 청주시 서원대학교 행정관에서 열린 ‘충북 대학생 미래발전을 위한 특강’에서 충북지역 대학생 300여 명을 대상으로 ‘유쾌한 반란’이란 주제 강연을 했다.*민선 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공식 홈페이지(www.gg.go.kr/8th-gginsuㆍ바로 가기 클릭).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 “도민 안전이 우선” 7월 1일 취임 행사 일체 취소
민선 8기 경기도지사 초대 비서실장에 정구원 보육정책과장 선발
민선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 김동연 당선인 정책공약 여론조사 실시… “도민의 뜻 최대한 도정에 반영”
‘경기북부 특별자치도 설치 정책토론회’ 6월 24일 북부청사에서 개최
“인사에서도 유쾌한 반란”…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비서실장 내부 공모 선발”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 조용익 부천시장, ‘시민 소통 열린시..
· 제26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조용익 부천시장 취임식… 윤석열 대통..
· 오정동 주민자치회, 제3회 주민총회 개..
· 수도권 전역 ‘폭염주의보’ 발령- 7월..
· 경기도교육청, 7월 4일자 3~5급 16명 ..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9천528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