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2019 4.3보궐선거
21대 총선(2020년 4.15 총선)
2021.4.7 재보선
20대 대선
2022년 6.1 지방선거
2022년 6.1 국회의원 보궐선거
윤석열 정부
2006년 5.31지방선거
1998년 제2회 지방선거
정치ㆍ지역정가
2002년 제3회 지방선거
2003년 부천시의원 보궐선거

탑배너

미래통합당 새 당명 ‘국민의힘’ 결정… 9월 2일 의결
 
더부천 기사입력 2020-08-31 13:09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3791

미래통합당은 31일 새 당명을 ‘국민의힘’으로 결정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회는 이날 오전 11시 온라인 의원총회를 통해 ‘국민의힘’을 새 당명으로 추인했다.

앞서 김수민 홍보위원장은 ‘국민의 힘’을 비롯해 ‘한국의당’, ‘위하다’ 등 3가지 당명을 최종 후보로 비대위에 보고했다.

미래통합당에 따르면 새 당명 공모에는 총 1만6천941건이 접수됐으며, 이 중 3천328건에서 ‘국민’이란 키워드가 가장 많이 제안된 것으로 알려졌다.

미래통합장은 새 당명 ‘국민의힘’을 9월 1일 상임전국위원회와 2일 전국위원회를 거쳐 최종 의결하기로 했다. 상임 전국위와 전국위 모두 온라인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이로써 지난 2월 21대 총선(4.15 총선)을 앞두고 내걸었던 ‘미래통합당’이란 당명은 불과 6개월 만에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게되면서 보수당의 당명으로 최단명 기록을 남기게 됐으며,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이후 세 번째 당명 교체다.

| AD |
한편, 보수당의 당명은 박정희 정권 당시 공화당, 전두환 정권 당시 민주정의당(민정당)에 이어 1990년 2월 민주정의당과 김영삼 전 대통령의 통일민주당과 김종필 전 총리의 신민주공화당 등 3당 합당으로 탄생한 민주자유당(민자당)을 시작으로 1992년 김영삼 정권이 출범했으나 1995년 12월 김종필 전 총리가 이끈 자유민주연합(자민련)이 떨어져나가면서 신한국당으로 당명을 바꿔 1996년 15대 총선에서 139석을 획득했다.

1997년 11월 대선을 앞두고 이회창 총재의 신한국당은 김대중 전 대통령이 국민회의를 창당하면서 소수가 된 민주화 진영의 통일민주당과 합당하면서 한나라당으로 바꿔 2012년 2월까지 15년간 최장수 정당 명칭의 기록을 남겼다. 15대 총선과 16대 총선에서 패했지만 당명은 바꾸지 않았다.

2012년 2월 이명박 정권 임기말에 총선과 대선을 앞두고 비상대책위원장을 맡았던 박근혜 전 대통령이 새누리당으로 바꿨고, 5년 뒤인 2017년 2월 박 전 대통령 탄핵과 함께 19대 대선을 앞두고 자유한국당으로 바꿨으며, 자유한국당은 홍준표 대선 후보으 참패와 올해 2월 21대 총선을 앞두고 황교안 전 대표가 미래통합당으로 바꿔 총선을 치뤘지만 역대 최악의 참패로 물러나고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국민의힘으로 당명을 바꾸게 됐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 수도권 전역 ‘폭염특보’ 확대 강화…..
· 제26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경기도, 866일간 ‘코로나19 대응 기록..
· 경기도, ‘찾아가는 하도급 공정계약 ..
· 경기도, 올 하반기 용인·화성·동두천..
· 경기도‘오존(O3) 주의보’ 모두 해제..
· 범안동 주민자치회, ‘우리 동네 생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