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2019 4.3보궐선거
21대 총선(2020년 4.15 총선)

탑배너

중앙선관위, ‘안철수 신당’ 정당 명칭 사용할 수 없다
“정당의 목적과 본질ㆍ선거운동 균등한 기회 보장 헌법에 배치” 
더부천 기사입력 2020-02-06 19:36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32
| AD |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6일 전체 위원회의를 열어 치열한 논의를 거친 결과, ‘안철수 신당’은 정당의 목적과 본질, 선거운동의 균등한 기회를 보장하고 있는 ‘대한민국 헌법’ 제8조 제2항, 제116조 제1항 및 ‘정당법’ 제2조의 각 규정에 위반되므로 정당의 명칭으로 사용할 수 없다고 결정했다.

결정 이유는 다음과 같다.

▲ ‘대한민국 헌법’ 제8조 제2항, ‘정당법’ 제2조에 의하면, 정당은 공공의 지위를 가지므로 일정한 법적 의무를 지게 되며, 그 내부조직의 과두적ㆍ권위주의적 지배 경향을 배제해 민주적 내부질서를 확보해야 하고, 현역 정치인의 성명을 정당의 명칭에 명시적으로 포함하는 것은 정당의 목적ㆍ조직과 활동이 민주적이어야 하며, 국민의 이익을 위해 책임 있는 정치적 주장이나 정책을 추진해야 하는 정당의 목적과 본질에 부합하지 않을 수 있고 정당 지배 질서의 비민주성을 유발할 수 있다는 점에서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했다.

▲ ‘대한민국 헌법’ 제116조 제1항에 의하면, 선거운동의 기회 균등을 보장해야 하는데, 후보자가 되고자 하는 정치인의 성명이 포함된 정당명을 허용할 경우에는 정당 활동이라는 구실로 사실상 사전선거운동을 하는 것이 가능하게 되고, 다른 정치인들에 비해 훨씬 더 많은 선거운동의 기회를 갖게 되는 등 실질적인 기회 불균등의 심화를 초래해 ‘선거의 공정’이라는 ‘공직선거법’ 제1조의 입법목적과 배치된다고 판단했다.

▲아울러, 투표과정에서도 투표용지의 ‘소속 정당명’ 칸에 성명이 기재되므로 유권자로 하여금 현역 정치인(안철수)과 실제 후보자를 오인ㆍ혼동케 하여 유권자의 의사가 왜곡되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고 판단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부천시의회, 국내 벤치마킹 비용 등 6..
· 기상청 “7~8일 일부지역 매우 많은 비..
· 제24회 BIFAN, 16일 폐막식… 사회 배..
· 부천문화재단, 8월 문화예술 프로그램..
· 경기도, 호우 피해 큰 파주ㆍ용인ㆍ연..
· 지하철 5호선 연장 하남선 1단계 구간..
· 오정노인복지관, 평생교육 프로그램 온..
· 노영민 비서실장·청와대 비서실 수석..

  • 떎떆媛 諛붿뭅씪諛⑸쾿 異붿쿇
  • 32궡 옄痍⑤쓽 異쒖옣뻾 쐞뿕.jpg
  • 샇異쒗븯硫대컮濡쒕떖젮媛묐땲떎 臾댁젣븳
  • 떎떆媛 諛붿뭅씪1쐞 끂븯슦
  • 留덈뒛諛 諛붿뭅씪寃뚯엫 癒뱁븞븯뒗怨
  • 留덈땺씪 留덉씠떎뒪移댁끂젙뭹 異붿쿇씤뾾뒗怨
  • 濡쒕찘뒪 꽌슱異쒖옣留덉궗吏
  • 슂뿼븳 깋듃由 깦
  • 168cm 紐몃ℓ
  • 뿬옄늻뱶궗吏
  • 以꾪룷硫댁텧옣뻾
  • 떆씎룞留덉궗吏 븞留 留쏆궗吏 럹씠留뚮궓 뻾
  • 씪씠釉 븘由ы넄젅뼱移댁끂 씠꽣
  • 鍮≪큿
  • 쟾떊留덉궗吏
  • 룊由ъ꽦씤留쏆궗吏
  • 굹 뮘移섍린
  • 빖뱶硫붿씠뱶肄뷀듃 吏꾩<떆異쒖옣꺏
  • 꽮떆븳 뿬씤..
  • 以묒븰濡쒖뿭븞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