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촌

미국·북미
중국
일본
아시아
유럽
중남미
중동·아프리카
국제기구

탑배너

[전문] 북한, 2차 북미정상회담 결렬 입장 발표…“우리가 요구하는 것은 전면적인 제재 해제 아닌 일부 해제”
이용호 외무상ㆍ최선희 외무상 부상 1일 심야 기자회견 
더부천 기사입력 2019-03-01 07:34 l 부천의 참언론- 더부천(The부천) storm@thebucheon.com 조회 615
| AD |
이용호 북한 외무상과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이 1일 새벽(현지시간) 하노이 시내 멜리아 호텔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2차 북미정상회담 결렬에 대한 입장을 발표했다.

이용호 외무상이 입장문을 발표하고, 최선희 외무상 부상은 취재진으로부터 ‘미국이 영변 핵 시설 상응조치로 어떤 상응조치를 원했는지’를 묻는 질문에 답했다

◆이용호 외무상 기자회견 발언 전문(全文)

이번 2차 조미수뇌상봉 회담 결과에 대한 우리의 입장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조미 양국의 수뇌분들은 이번에 훌륭한 인내력과 자제력을 가지고 이틀간에 걸쳐서 진지한 회담을 진행하셨습니다.

우리는 지난해 6월 싱가포르 회의 중 1차 조미수뇌상봉회담 공동 인식으로 이룩된 신뢰 조성과 단계적 해결 원칙에 따라 이번 회담에서 현실적 제안을 제기했습니다.

미국이 유엔 제재의 일부, 즉 민수경제와 인민생활에 지장을 주는 항목의 제재를 해제하면 우리는 영변 핵의 플루토늄과 우라늄을 포함한 모든 핵물질 생산시설을 미국 전문가들의 입회하에 두 나라 기술자들의 공동의 작업으로 영구적으로 완전히 폐기한다는 것입니다.

우리가 요구하는 것은 전면적인 제재 해제 아니고 일부 해제, 구체적으로는 유엔 제재 결의 11건 가운데 2016년부터 2017까지 채택된 5건, 그 중 민수경제와 인민생활에 지장을 주는 항목들만 먼저 해제하라는 것입니다.

이것은 조미 양국 사이의 현 신뢰 수준을 놓고 볼 때 현 단계에 우리가 내 짚을 수 있는 가장 큰 보폭의 비핵화 조치입니다.

우리가 비핵화 조치 취해나가는 데서 보다 중요한 문제는 안전담보 문제이지만 미국이 아직은 군사 분야 조치 취하는 것이 부담스러울 것이라 보고 부분적 제재 해제를 상응 조치로 제안한 것입니다.

이번 회담에서 우리는 미국의 우려를 덜어주기 위해서 핵실험과 장거리 로켓 시험 발사를 영구적으로 중지한다는 확약도 문서 형태로 줄 용의를 밝혔습니다.

신뢰 조성 단계를 거치면 앞으로 비핵화 과정은 더 빨리 전진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회담 과정에 미국 측은 영변 지구 핵시설 폐기 조치 외에 한 가지를 더 해야 한다고 끝까지 주장했으며, 따라서 미국이 우리의 제안을 수용할 준비가 돼 있지 않다는 것이 명백해졌습니다.

현 단계에서 우리가 제안한 거 보다 더 좋은 합의가 이뤄질 수 있는 건지 이 자리에서 말하기 힘듭니다. 이런 기회마저 다시 오기 힘들 수 있습니다.

완전한 비핵화에로의 여정에는 반드시 이러한 첫 단계 공정이 불가피하며 우리가 내놓은 최대한의 방안이 실현되는 과정을 반드시 거쳐야 할 것입니다.

우리의 이런 원칙적 입장에는 추호도 변함이 없을 것이며 앞으로 미국 측이 협상을 다시 제기해오는 경우에도 우리 방안에는 변함이 없을 것이다. 이상입니다.

◆최선희 외무상 부상 질의응답 전문(全文)

이번에 우리가 내놓은 안은 (이용호) 외무상이 밝힌 바와 같이 영변 핵단지 전체, 모든 플루토늄 우라늄 시설 포함한 핵시설을 미국 전문가들의 입회 하에 영구 폐기하는 데 대해, 역사적으로 제안하지 않았던 제안을 이번에 했습니다.

그 대신 우리가 미국에 요구한 것은 민생용 민수용 제재 다섯 건에 대해 해제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이러한 제안을 미국이 받아들이지 않은 것은 천재일우의 기회를 놓친 것이나 같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우리가 제안한 5가지 제재 결의에서, 군수용은 아직 요구하지 않습니다. 인민 생활과 관련한 사항들에 대해 제재 해제 요구했을 뿐입니다.

결의 제재가 2016년부터 취한 대조선 결의가 6건이 됩니다. 그 중에서 우리가 2270, 2375호 등 다섯 개인데, 여기서 100%가 아니고 민생과 관련된 부분만 제재를 해제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우리가 제안한 것은 영변 핵 단지 전체에 대한 영구적인 폐기입니다. 여기서 실행할 때는 핵 전문가들이 입회하게끔 돼 있습니다.

이번에 제가 수뇌회담을 옆에서 보면서 우리 국무위원장 동지께서 미국에서 하는 미국식 계산법에 대해서 이해하기 힘들어하시지 않았나, 이해가 잘 가지 않아하는 그런 느낌을 받았습니다.

지난 시기 있어보지 못한, 영변 핵 단지를 통째로 폐기할 데 대한 제안을 내놨음에도 불구하고 민수용 제재 결의, 부분적인 제재 결의까지 해제하기 어렵다는 미국측 반응을 보며 국무위원장 동지께서 앞으로 조미 거래에 대해 의욕 잃지 않으시나 하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아직 다음 회담 정해진 것은 없습니다. 제가 하나 강조하고 싶은 것은 미국의 핵 박사, (지그프리드) 해커 박사가 영변 핵시설 농축 우라늄 공장을 방문한 적이 있습니다.

그런 공장까지도, 거대한 농축 우라늄 공장을 포함한 모든 핵시설 영구적으로 되돌릴 수 없게 폐기할 데 대한 제안 내놨지만 미국 측의 대답이 호응이 없었습니다.

앞으로 이런 기회 다시, 미국측에 차려 지겠는지, 여기에 대해서는 저도 장담하기 힘듭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트럼프 대통령, “북한은 전면적 제재 완화 요구했지만, 들어줄 수 없었다”
북미 2차 정상회담, ‘하노이 선언’ 불발
김정은ㆍ트럼프 北美 정상, 27~28일 베트남에서 2차 핵담판
김정은 위원장, 문재인 대통령에게 친서… “서울 방문 강한 의지”
[전문] 문재인 대통령 유엔 총회 기조연설
댓글쓰기 로그인

지구촌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2019 반수시작반

  • 2019 반수시작반
· 부천시, ‘부천페이’ 10% 인센티브 6..
· 부천시, 도시재생 활성화사업 7곳에서..
· 부천시, “문화예술회관 2019년 3월경..
· 부천소사경찰서, ‘다문화가정 운전면..
· 이승표 부천시 교통사업단장 명퇴 기념..
· 부천시의회, 강릉에서 2박 3일 ‘의원..
· 부천문화원, 5월 22일 이근배 시인 초..
· 부천시, 주민자치위원 역량 강화 합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