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베스트

자연ㆍ풍경
동ㆍ식물
눈(雪)

탑배너

경기도 농업기술원, 연중 꽃피는 꽃기린 신품종 ‘레드팡’ 개발
2000년도부터 ‘파노라마’ㆍ‘듀얼핑크’ 등 21개 신품종 개발 
더부천 기사입력 2019-02-25 09:35 l 강영백 기자 조회 3578


꽃기린 신품종 ‘레드팡’. [사진= 경기도 농업기술원]

경기도 농업기술원은 1년 내내 꽃을 피울 수 있는 다육식물인 ‘꽃기린’ 신품종 ‘레드팡(Red Pang)’을 개발했다고 25일 밝혔다.

유프로비아속 식물 중 하나인 ‘꽃기린’은 꽃으로 보이는 부분이 실제로는 꽃을 둘러싸고 있는 포엽(bract)이며, 실제 꽃은 포엽 안에 숨겨져 있는 형태를 가지고 있다.

꽃기린은 햇빛, 물과 비료가 충분하면 가정에서도 연중 꽃을 볼 수 있는 식물이다. 포엽색은 적색, 분홍색, 흰색 등 다양하며 꺾꽂이로 번식이 가능하다.

꽃시장에서는 연중 판매되고 있으며, 3월에 가장 많이 유통되고 있다. 고온에도 잘 견디는 장점 때문에 최근 소비시장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경기도 농업기술원은 지난 2000년부터 소비 트렌드에 맞춰 지속적으로 신품종을 개발해 왔으며 녹색에서 분홍색으로 점차 변하는 포엽을 가진 ‘파노라마’, 두가지 포엽색의 ‘듀얼 핑크’ 등 21개 품종을 육성해 농가에 보급해 왔다.

| AD |
올해 출원한 ‘레드팡’ 품종은 기존 꽃시장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적색 품종보다 포엽과 잎의 색이 진하고 선명해 관상 가치가 높으며, 가지수가 많고 식물체가 작고 콤팩트한 수형으로 실내공간의 활용도가 높아 기존 유통되고 있는 적색 품종을 대체할 경쟁력이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품종 분양은 종자업 등 일부 자격을 갖춘 단체나 농업인에게 분양되며, 이를 통해 대량 생산 후 소비자의 가정에서 만날 수 있게 된다.

경기도 농업기술원은 “꽃기린 신품종 개발은 국내 화훼시장의 트렌드 변화와 분화시장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속적인 품종 개발 보급으로 재배농가의 소득을 높이고 국산 품종의 경쟁력을 높이겠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포토 베스트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수도권 전역… 15일 새벽 ‘호우 예비..
· 정부, 서울권역 등 수도권 주택공급 확..
· 제24회 BIFAN, 16일 폐막식… 사회 배..
· 이재명 경기자사, “도내 모든 종교시..
· 오정치매안심센터, 치매예방 동아리 ‘..
· 부천시, 버스정류장 13곳 교통환경 개..
· 이재명 지사 ‘2020 Let’s DMZ 조직위..
· 문재인 대통령, 전북ㆍ전남ㆍ경남 등 ..

  • 媛뺣쫱異쒖옣꺏
  • 援먯궛룞븞留
  • 삤궛異쒖옣씠留덉궗吏 삤궛荑 삤궛
  • 꽍븫룞븞留
  • 怨좎꽦異쒖옣꺏솯怨좎꽦異쒖옣留덉궗吏솯怨좎꽦異쒖옣留뚮궓솯怨좎꽦異쒖옣뾽냼
  • 궗븯異쒖옣留뚮궓 異쒖옣뻾 肄쒓구꺘 삤뵾肄쒓구 뿬깮
  • 媛議곕㈃븞留
  • 湲멸끝硫댁븞留
  • 湲덊샇룞異쒖옣留뚮궓 異쒖옣뻾 肄쒓구꺘 삤뵾肄쒓구 뿬깮
  • 媛뺣쫱異쒖옣꺏
  • 궓룞 異쒖옣씠留덉궗吏
  • 臾댁<씠留덉궗吏
  • 洹몃媛 移섑뙆삤
  • 셿룄쑕寃뚰뀛
  • 씠泥쒖퐳嫄
  • 뙆二쇱텧옣留뚮궓
  • 슜궛踰덇컻留뚮궓깋뙆꽮
  • 寃뚯엫냽쓽 냼媛쒗똿궗씠듃異붿쿇 QR肄붾뱶 쁺긽
  • 占쎌꼶占 뜮袁⑨옙占쏙옙鍮
  • 꽴臾먯구占쏙옙釉욑쭕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