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ㆍ칼럼

더부천 사설
토요&월요 칼럼
스크린 이야기
건강 칼럼
논평&칼럼
기고
토요창(窓)
더부천 칼럼
민화(民畵) 칼럼
몽탄산말

탑배너

[기고] ‘원로가 그리운 사회’/ 김인규 前오정구청장
“우리사회 곳곳 크고 작은 조직에 이르기까지
원로의 존재 유무는 어려움 극복에 중요한 조건” 
더부천 기사입력 2015-05-31 23:43 l 부천의 참언론- The부천 storm@thebucheom.com 조회 6314


△김인규 전 부천시 오정구청장

오랜만에 퇴직 동료들과 모임을 가진 자리에서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다 ‘요즘 어딜 가나 위아래가 없이 모두 자기 잘났다는 목소리만 크다’며 최근 새정치민주연합 최고회의에서 공갈 발언으로 공격을 받은 최고위원이 사퇴하겠다고 발언한 뒤 자리를 뜨는데 누구 하나 말리는 사람도, 사과하는 사람도 없는 모습을 보면서 우리사회에 ‘원로(元老)’가 사라진 현실을 안타까워했다.

어떤 일에 평생을 바치면서 덕망이 높은 사람을 우리는 ‘원로’라는 이름으로 존경을 담아 부른다. 예전 마을에서는 원로라고 할 수 있는 분이 한 분쯤은 계셔서 마을의 모든 일을 그 분에게 묻고 가르침을 받았지만, 정보화 시대 한가운데 있는 요즘 젊은 세대들 중에는 이러한 원로의 가르침을 받는 일이 드문 나머지 원로를 모시는 것조차 생소한 일이 아닌가 싶다.

필자는 관선시대 때 공직생활을 하면서 부서 간 업무 조정 역할을 맡은 적이 있다. 부서 간 업무를 두고 서로 다른 부서에서 해야 한다고 거의 싸움 수준까지 이르러 결국 윗분이 주재하는 회의에 안건으로 상정하게 되었다.

우선 부책임자에게 구두 설명과 동시에 서류 결심을 받고자 했다. 설명을 들은 부책임자는 “이런 걸 가지고 윗분 앞에서 서로 대들고 언성을 높일 것이냐”며 필자에게 반문했다. “서로 다른 부서에서 이 업무를 해야 한다고 하니 오늘자로 그 부서장들을 서로 바꾸는 인사발령을 내라”는 것이었다.

생각해 보니 필자의 업무 조정 능력이 부끄러웠다. 해당 부서장들에게 그런 뜻을 전하면서 결국 없었던 일로 매듭지었다. 이 일을 통해 윗사람이 지닌 경륜이 존경할 만한 가르침이 크다는 것을 새삼 느꼈다.

국가적 이슈인 공무원연금, 국민연금, 세월호 관련 시행령, 노인 연령 상향 조정으로 퇴직이나 은퇴로 인한 노인수당 수령 기간이 길어지는 것에 대한 갈등 등으로 우리사회가 혼란스럽고 나라가 어려움을 겪을 때, 국민들에게 신망 받는 원로들이 나선다면 증폭되는 대립과 갈등을 완화시킬 수 있을 것이다.

현행 헌법 제90조에는 국가의 중요사항에 관한 대통령의 자문에 응하기 위해 국가 원로로 구성되는 국가원로자문회의를 둘 수 있다고 명시돼 있다.
| AD |
신망과 경륜을 지닌 원로들이 모여 국정 자문 역할을 하는 모습을 보였으면 한다. 정당에서도 자기 정당 출신 원로만 모실 것이 아니라, 당의 어려움을 현명하게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각계 원로들을 모시는 모습, 지방정부 역시 그 지역에서 존경 받는 분들을 모시고 논의하는 모습을 보고 싶다.

원로의 존재는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게 균형을 잡아주는 중심추 역할을 한다. 가정에서부터 사회 곳곳의 크고 작은 조직에 이르기까지 기꺼이 원로라 칭할 수 있는 분들의 존재 유무는 현실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중요한 조건이라 할 수 있다.

집안에서도 어른의 부재는 특히 어려움이 닥쳤을 때, 허전함과 답답함을 느끼게 한다. 지금 국민들의 마음도 그러하지 않을까. 국민들의 허전하고 답답한 마음을 채워 줄 수 있는 현명한 원로들이 그리운 때이다. <김인규 전 부천시 오정구청장>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사설ㆍ칼럼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 조용익 민주당 부천시장 후보, 잇따른..
· 부천시 전직 구청장 13명, 서영석 국민..
· 치열했던 당내 경선… 부천시 각급 선..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2만3천956..
· 북한, 동해 상으로 탄도미사일 3발 발..
· 충청향우회 중앙회 임원진, 서영석 부..
· 민주당, 21대 국회 후반기 의장에 김진..
· 박지현 민주당 공동비대위원장,대국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