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베스트

자연ㆍ풍경
동ㆍ식물
눈(雪)
사진

탑배너

경기도농기원, 꽃 특성 우수한 칼랑코에 신품종 ‘핑크 블랑크’ 개발
꽃잎 크고 꽃수 많은 장점으로 소비자 선호도 높아
종자업 등 자격 단체ㆍ농업인에 기술 이전 후 공급 
더부천 기사입력 2024-05-27 10:30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79


‘칼랑코에’ 신품종 ‘핑크 블랑크’
[경기도농업기술원 제공]

경기도농업기술원 선인장다육식물연구소는 다화성(꽃이 많이 피는) 다육식물 ‘칼랑코에’ 신품종 ‘핑크 블랑크(Pink Blanc)’를 개발했다고 27일 밝혔다.

돌나무과에 속하는 ‘칼랑코에’의 꽃 색깔은 주황색, 빨간색, 노란색, 흰색 등 다양하며 홑꽃, 겹꽃 등 여러 형태의 꽃잎이 존재한다.

꽃이 피면 두 달 이상 감상할 수 있고 관리도 어렵지 않아 초보자도 쉽게 키울 수 있다.

새로 개발한 ‘핑크 블랑크’ 품종은 꽃색이 화사하고 밝은 느낌의 분홍색이며, 국내시장에서 기존에 볼 수 없던 새로운 형태이다.

또한 최근 개발된 외국 품종과 차별화된 외관을 갖고 있어 농가와 소비자에게 우수한 평가를 받았으며 시장에서의 선호도도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 AD |
‘핑크 블랑크’의 국내 보급은 종자업 등 일부 자격을 갖춘 단체나 농업인에게 기술 이전돼 대량 생산된 후 이루어질 예정이다.

성제훈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에 개발한 ‘칼랑코에’는 국내 화훼시장의 트렌드를 반영한 신품종으로 분화시장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다양한 신품종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종묘 수입의존도 감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농기원은 소비자 기호에 맞는 ‘칼랑코에’의 다양한 품종을 공급하기 위해 2009년부터 신품종을 개발해 왔으며, 현재까지 분홍색 홑꽃 ‘핑크원’, 꽃 색이 진하고 선명한 노란색을 가진 ‘옐로우틴’ 등 13댜 품종을 농가에 보급해 왔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포토 베스트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 경기도의회 민주당. 후반기 대표의원 ..
· 제28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제28회 BIFAN, 국내 국제영화제 최초 ..
· 경기도 중부권·남부권·동부권 ‘오존..
· 부천문화원, ‘제3차 역사문화 학술대..
· 부천시 자원봉사센터, 신규 등록 자원..
· 경기도교육청, 자기주도학습 지원 학부..
· 부천시, 노숙인 특화 거점형 특화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