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김동연 경기지사, 제68회 현충일 “보훈은 기억·책임·다짐” 강조
“우리 사회를 지켜주신 분들 끝까지 살펴드리는 것이 책무”
“고귀한 희생 명예롭게 느끼시도록 도의회와 협력 살필 것”
오는 2025년 경기도 연천에 제3의 국립현충원 조성  
더부천 기사입력 2023-06-06 13:49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536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6일 오전 수원 현충탑에서 열린 제68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헌화·분향하고 추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 제공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6일 제68회 현충일을 맞아 “보훈은 기억이고 책임이며 다짐”이라고 강조했다.

김동연 지사는 이날 오전 수원 현충탑에서 진행된 ‘제68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경기도는 나라를 지키기 위해서 희생하신 분들께 할 수 있는 모든 예우를 다하겠다”면서 “가장 소중한 시기에 모든 것을 바쳐 우리 사회를 지켜주신 분들을 끝까지 살펴드리는 것이 저희의 책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지사는 그러면서 “올해 경기도가 참전유공자들에게 드리는 참전명예수당을 53% 인상했다”며 “고귀한 희생을 명예롭게 느끼실 수 있도록 도의회와 협력해서 계속 살펴나가겠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어 오는 2025년 경기도 연천에 서울과 대전에 이어 제3의 국립현충원이 조성된다는 사실을 소개하면서 “애국애족 정신을 배우는 뜻 깊은 현장이 될 것이다.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정신이 도민들 삶 곳곳에 스며들고 녹아들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김 지사는 또 현충일이 “공동체의 미래와 공익을 위해 목숨까지 아끼지 않으셨던 선열과 영령의 마음을 이어받아 함께 다짐하는 자리가 됐으면 좋겠다”면서 “독립유공자, 참전용사, 민주화운동 유공자, 특수임무 유공자, 여러분들의 숭고한 헌신을 영원히 기억하고 그분들의 희생 뒤로 남겨진 유가족의 아픈 마음 또한 저희가 오래 간직하겠다. 여러분들이 물려주신 대한민국을 더 크고 더 소중하게 계승하겠다”고 다짐했다.

하편, 수원시가 주최한 ‘제68회 현충일 추념식’은 추모 묵념, 애국가 제창, 헌화·분향, 추념사·추모사, 헌시 낭송, 추모공연, 위패실 참배 등으로 진행됐으며, 추념식에는 김동연 경기도지사를 비롯해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 이재준 수원시장, 보훈가족, 시민 등 700여 명이 참석했다.

다음은 김동연 경기도지사 제68회 현충일 추념사 전문(全文)

존경하는 국가유공자 여러분. 유가족 여러분 그리고 도민 여러분,

예순여덟 번째 맞는 현충일입니다.

우리 모두는 숙연한 마음으로 이 자리에 섰습니다.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께 온 마음을 다해 경의와 감사의 마음을 표합니다.

국가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께는 마음 깊이 위로를 드립니다.

불러드릴 이름조차 없는 무명용사들의 넋을 향해 특별히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올립니다.

대한민국의 자유와 번영은 바로 당신들의 헌신 위에 서 있습니다.

당신들께서 우리 역사를 지키고 빛내주셨습니다.

저희는 당신들의 의로운 희생을 영원히 기억하면서 그 정신을 기리고 더 크게 잇겠습니다.

존경하는 국가유공자, 유가족 여러분,

경기도는 나라를 지키기 위해서 희생하신 분들게 할 수 있는 모든 예우를 다하겠습니다.

가장 소중한 시기에 모든 것을 바쳐 우리 사회를 지켜주신 분들입니다.

그분들을 끝까지 살펴드리는 것이 저희의 책무입니다.

경기도는 올해 도내 참전유공자들에게 드리는 참전명예수당을 53% 인상했습니다.

고귀한 희생을 명예롭게 느끼실 수 있도록 도의회와 협력해서 계속 살펴나가겠습니다.

존경하는 도민 여러분,

서울과 대전에 이어 대한민국 제3의 국립현충원이 경기도 연천에 조성됩니다.

예정대로 오는 2025년 ‘국립연천현충원’이 개원되면 그곳은 애국애족 정신을 배우는 뜻깊은 현장이 될 것입니다.

보훈은 기억이고 책임이며 다짐입니다.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정신이 도민들 삶 곳곳에 스며들고 녹아들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하겠습니다.

올해는 한국전쟁 정전 70주년을 맞는 해입니다.

독립, 호국, 민주화는 대한민국을 지탱해온 뿌리입니다.

우리는 그 뿌리 위에서 더 큰 평화의 꽃을 피워내야 합니다.

쉽지 않은 길이지만 우직하게 나아갈 것입니다.

선열과 영령께서 열어오신 그 길을 저희도 쉼 없이 나아갈 것입니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우리 호국영령들 앞에 지금의 대한민국의 상황을 보면서 부끄러운 마음 또 한편으로 금할 수가 없습니다.

대한민국이 많이 어렵습니다. 어지럽습니다.

정치는 타협과 상생의 정신이 아닌 대결과 싸움터로 변해 있습니다.

경제는 많은 분들이 민생의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는데, 또 앞으로 더 많은 경제 위기가 예상되는데 헤쳐나갈 길을 보이지 못하고 있습니다.

사회는 통합이 아니라 갈등과 분열로 가고 있습니다.

우리 오늘 68회 현충일을 맞아 나라를 위해서 희생하신 호국영령들 앞에
우리 사회를 통합시키고 경제를 살려서 과거의 양적 성장이 아니라 지속가능한 질 높은 성장을 추진하면서, 또한 대결과 싸움이 아닌 대화와 타협의 정치로 만들 수 있는 그와 같은 길로 가도록 우리 호국영령들 앞에서 다짐하는 자리가 됐으면 좋겠습니다.

기득권과 사익에 연연하지 않고 공동체의 미래와 공익을 위해 목숨까지 아끼지 않으셨던 선열과 영령의 그 마음 이어받아서 함께 다짐하는 그런 자리가 됐으면 좋겠습니다.

독립유공자, 참전용사, 민주화운동 유공자, 특수임무 유공자, 여러분들의 숭고한 헌신을 우리는 영원히 기억합니다.

그분들의 희생 뒤로 남겨진 유가족의 아픈 마음 또한 저희가 오래 간직하겠습니다.

여러분들이 물려주신 대한민국을 더 크고 더 소중하게 계승하겠습니다.

우선 우리 경기도부터 더 많고 더 고르고 더 나은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경기도 발전시켜보겠습니다.

경기도를 바꿔서 대한민국을 발전시키는 일에 헌신하겠습니다.

| AD |
여러분들의 정신을 오롯이 되새기고 끝까지 기억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순국선열과 호국영령, 국가유공자와 유가족께 1,400만 경기도민을 대표해서 깊은 경의를 표합니다.

감사합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부천시, 10월 1일자 128명 인사 발령…..
· 부천시, ‘웹툰융합센터’ 9월 22일 오..
· 부천시, 2월 1일자 52명 인사발령… 문..
· 부천VIP요양원, 합창 공연으로 어르신..
· 부천시, 지역사회보장계획 사업부서 담..
· 부천중앙새마을금고, 이웃돕기 성금 3..
· 역곡도사관, 10월 7일 ‘제1회 숲속 역..
· 부천시, 소사동·도당동 안전협의체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