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경기도, 경기금융복지센터 ‘경기도민 악성부채 해방일지’ 발표
2022년 공적 채무조정 지원자 통계자료 분석
개인파산·면책 지원자 중 50대 이상 85.4%, 수급자 76% 차지
2015년 7월 센터 개소 후 누적 3천550명 악성부채 1조원 법률적 면책 
더부천 기사입력 2023-03-15 09:04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73

#. 식당 경영 중 사업 실패로 2000년 약 6천만원의 채무가 발생한 A씨는 그 이듬해 배우자와 이혼하며 자녀와의 관계도 단절됐다. 공사 현장 일용직으로 생계를 이어가다 보니 20년간 빚을 갚지 못했고, 대부업체의 채무 독촉을 받자 경기금융복지센터를 방문했다. 센터에서 종합 상담을 통해 개인 파산을 신청했고, 2022년 7월 개인파산 면책 결정을 받았다. 추가 복지 연계를 통해 현재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임대아파트에 거주하며, 구직촉진 수당을 지원받으며 구직활동을 하는 등 새로운 시작을 꿈꾸고 있다.

#. 2022년 2월 뇌출혈로 쓰러진 후 무기력, 기억력 감퇴, 판단력 저하 등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던 B씨는 당시 보험사로부터 받은 보험금과 대출로 받은 생계비마저 보이스피싱 업체에 6차례에 걸쳐 약 8천만원을 편취당했다. 치료 약 부작용과 대출 추심전화로 인해 감정 기복과 정서 불안에 시달리던 B씨는 최근 경기금융복지센터에서 상담을 받은 후 2023년 1월 법률구조공단을 통해 개인파산을 신청해 추심 압박에서 해방됐다.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경기금융복지센터)는 지난해 센터를 통해 개인 파산 면책을 신청한 경기도민 492명의 기록을 정리한 ‘경기도민 악성부채 해방일지’를 15일 공개했다.

경기금융복지센터는 2022년 1월부터 12월까지 빚을 갚을 수 없었던 경기도민 492명의 악성부채 약 1천531억원을 대한법률구조공단과 협력을 통해 법률적으로 면책시켰다.

관할 법원을 기준으로 수원지방법원 접수사건이 가장 많았고(56.5%), 의정부지방법원(32.1%)과 인천지방법원(11.4%)이 그 뒤를 이었다.

주거 정보를 제공한 393명 중 99.7%는 자기 소유 주택이 없고, 74.04%는 월세와 임대주택 등 월세 가구다. 나머지 23.9%는 친족, 지인 등의 주택에 무상으로 거주하는 것으로 나타나 빚 문제 해결 외에도 주거지원 등 주거복지서비스 연계가 필요한 것으로 파악됐다.

전체 492명 중 개인 파산 면책 신청 당시 직업 상황과 관련, 무직으로 응답한 비율이 81.9%, 단순 노무가 13.6%로 나타났다. 연령대에서는 50대 이상이 85.4%로 가장 많았고, 기초생활보장수급자는 76%에 달했다.

소득 정보를 제공한 275명 중 월평균 50만원 미만의 소득자가 12.7%, 100만원 미만이 61.8%, 150만원 미만이 20.7%로 집계돼 개인 파산 신청을 앞두고 생계유지를 위한 저임금 노동에 내몰린 사람이 다수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신청 당시 부채 규모에서는 2억원 이상의 고액 부채가 28.2%(4억원 이상은 14.4%)인 반면, 1억원 미만의 부채가 47.1%로 다수를 차지했다.

5천만원 미만만 따로 봐도 22.7%로 센터는 고금리, 고물가 현상 등 경기변동에 따른 중소규모 채무 파산 신청이 점차 보편화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다중 채권 보유 여부와 관련해서는 5개 채권 이하가 59.3%, 6개 이상 채권 역시도 40.6%(11개 채권 이상은 9.5%)나 이르렀다. 개인 파산 신청을 앞두고 다수의 빚을 ‘돌려막기’로 버티는 등 악순환이 반복되는 것으로 풀이된다.

31개 시군 중 수원(11.2%)과 용인(10%), 부천(6.7%), 의정부(6.7%), 고양(6.1%) 등 주로 개인 파산 관할법원 인근 센터가 설치된 지역의 신청률이 높은 반면 가평, 양평, 의왕, 광명 등 센터가 미설치되거나 법원과 멀리 떨어진 지역은 상대적으로 신청률이 낮았다.

센터는 개인 파산 면책 신청 외 65건의 개인회생신청을 지원함과 동시에 247건의 개인워크아웃(상환기간의 연장, 분할 상환, 이자율 조정 등)을 연계, 상담신청인이 처한 상황에 맞는 객관적이고도 중립적인 채무해결책을 지원하고 있다.

| AD |
한편, 2015년 7월 7곳으로로 출발한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경기금융복지센터)는 도민 수요에 부응해 현재 원스톱센터 포함 19개 지역센터를 운영 중이며, 지난 2월 말 기준으로 누적 3천550명(개인파산 3천65명, 개인회생 485명)의 경기도민 악성부채 1조16억원을 법률적으로 면책하는 성과를 거뒀다.

2023년 1월 신규 임용된 박정만 경기금융복지센터장(변호사)은 “넘어진 채로 달릴 수 있는 사람은 없다. 경기금융복지센터는 악성 채무로 벼랑 끝에 선 경기도민에게 재기의 기회를 제공하는 사회안전망 역할을 해왔다”며 “최근 개원한 수원회생법원은 물론 의정부지방법원과도 우호적 협력관계를 구축해 재기의 기회가 살아 숨 쉬는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 악성부채 문제를 복지적 해법으로 풀어내고 있는 센터는 ▲악성부채 확대 예방 ▲악성부채로부터 해방 ▲다시 시작을 위한 복지서비스 연계 등 3대 사업을 통해 ‘경기도민 부채탈출119’ 기능을 다하고 있다. 무료 상담 예약 번호는 ☎1899-6014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찾아가는 채무상담’ 실시
경기도, ‘연 1% 저금리 최대 300만원 한도’ 극저신용대출 2차 접수 7월 5일부터 앞당겨 진행
경기도, 5월부터 ‘금융취약계층’ 신용·금융교육 추진
가계 부채로 고민이면…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에 도움 요청
경기도, 2022년 학자금 대출 장기연체자 신용회복 지원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부천시, ‘주정차단속 ARS 알림서비스..
· 부천시, ‘시 승격 50주년 기념사업’..
· 부천시, 2월 1일자 52명 인사발령… 문..
· 부천시, 1인 가구 위한 ‘중장년 수다..
· 부천시, ‘가정폭력·성폭력 공동대응..
· 경기도 반도체 인력개발센터 명칭 공모..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4천204명,..
· 경기도, 금융취약계층 대상 ‘찾아가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