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ㆍ예술

문화예술 이슈
공연 전시 행사
부천문화재단
부천예총
복사골예술제
부천필
시립박물관(테마박물관)
단체ㆍ동아리
부천문화원
무형문화엑스포
문화ㆍ예술인
봄꽃 축제
문화공간&시설
부천시립예술단

탑배너

부천시, 국가무형문화재 제47호 ‘궁시장’ 보유자에 인정서 전달
문화재청 7월 궁시장 보유자 김윤경 씨 인정 예고·11월 의결
궁시장 故김박영 씨 아들… 25년간 각궁(角弓) 제작 기술 연마 
더부천 기사입력 2022-11-21 10:47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43


조용익 부천시장(왼쪽)이 지난 18일 국가무형문화재 제47호 궁시장(弓矢匠) 보유자 김윤경 씨(오른쪽)에게 인정서를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왼쪽). 사진 오른쪽은 김윤경 궁시장이 각궁(角弓)을 제작하는 모습. /사진= 부천시 제공

부천시는 지난 18일 국가무형문화재 제47호 궁시장(弓矢匠) 보유자 김윤경 씨에 인정서를 전달했다.


앞서 문화재청은 올해 7월 7일 궁시장 보유자로 김윤경 씨를 인정 예고했으며, 10월 18일 문화재위원회 최종 의결을 거쳐 국가무형문화재 궁시장 보유자로 인정했다.

궁시장은 활과 화살을 만드는 기능과 그 기능을 가진 사람으로, 활을 만드는 사람을 궁장(弓匠), 화살 만드는 사람을 시장(矢匠)이라 한다.

김윤경 씨는 궁시장(궁장)이었던 고(故) 김박영(金博榮) 씨으로부터 1997년부터 그 기법을 전수받아 25년간 각궁(角弓·물소뿔로 만든 활) 제작 기술을 연마했으며 2005년에 이수자로 2009년에 전승교육사로 인정받았다.

| AD |
김윤경 궁시장은 “부천은 각궁(角弓) 제작의 명맥을 잇는 역사적인 도시다. 이번에 부친의 뒤를 이어 부천활 제작의 보유자로 인정받아 명맥을 잇게 되어 참으로 기쁘다”며 “활제작 기술의 전수뿐만 아니라 활쏘기 등 활문화를 어른들과 아이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활문화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조용익 부천시장은 “대를 이어 가업으로 전승됐다는 점이 더욱 뜻깊다”며 “문화도시에 궁시장과 같은 문화유산이 있어 자랑스럽고 고맙다. 시에서도 전통문화가 대를 이어가고 또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천시는 국가무형문화재 제47호 궁시장 보유자 김윤경 씨의 활 전시, 제작 시연 등 공개행사를 11월 25일부터 11월27일까지 사흘간 부천활박물관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문화ㆍ예술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 부천시, ‘2023년 노인일자리’ 참여자..
· 부천도시공사 제3대 사장에 원명희 전..
· 부천시, 9월 1일자 498명 인사발령… ..
· 부천시 공영주차장 2곳, ‘범죄 예방 ..
· 가수 임영웅 팬클럽 ‘영웅시대 부천서..
· 부천시, 개인형 이동장치 공용거치대 ..
· 부천지역노사민정협의회, ‘작은 연구..
· 부천시,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