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경기도, ‘대포차’ 의심 차량 전수조사 체납액 81억4천400만원 징수
2만1천117대 납부 독려 1만2천685대 체납액 받아내
번호판 영치 1천150대·강제 견인 47대·공매 80대 등 
더부천 기사입력 2022-11-20 09:27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870


‘대포차’ 의심 차량 적벌 모습
/사진=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명의 이전을 하지 않고 운행하거나 책임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채 운행하는 이른바 ‘대포차’ 의심 차량 2만1천117대를 일제 단속해 체납액 81억4천400만원을 징수하고 번호판 영치, 강제 견인, 공매 등 처분했다고 20일 밝혔다.

경기도는 지난 3월부터 10월까지 시·군 합동으로 자동차세 1년 이상 체납 차량 가운데 보험개발원 협조로 책임보험 가입 여부를 조회해 대포차 의심 차량 2만1천117대를 특정했다.

도는 이들 대포차 의심 차량을 대상으로 체납액 납부를 독려해 1만2천685대로부터 체납액 81억4천400만원을 징수했다.

연락이 안되는 차량에는 번호판 영치(1천150대), 강제 견인(47대), 공매(80대) 등 조치했다. 나머지 차량 등은 시·군과 세부 사항을 조사 중이다.

조사 과정에서 책임보험 미가입자로 확인된 차량 110대는 범죄 등에 이용될 여지가 있는 만큼 운행 정지명령을 내렸다.
| AD |
주요 사례를 보면 수원시에 거주하는 체납자 A씨의 차량(제네시스 등 2대)은 2019년부터 자동차 등록원부상에 운행 정지명령이 접수된 차량으로, 경기도 광역체납팀은 수일에 걸친 새벽 출장을 통해 해당 차량의 소재지를 충남 서산시로 확인해 강제 견인 후 공매 조치했다. 해당 차량의 점유자는 서울시에서 대포차 전문매매업자에게 2020년 차량을 구입한 뒤 차량 소유자 변경 없이 불법 운행한 것으로 확인됐다.

다른 사례로 경기도가 가평군에서 자동차세 등 3천600만원을 체납한 B법인의 차량 번호판을 영치하고, 다음날 해당 차량을 견인하려 했으나 차량이 사라졌다. 경기도 조사 결과 B법인 대표 관계자의 채권자가 차량을 인근에 은닉했고, 경기도는 차량을 발견해 강제 견인 및 공매 조치했다.

경기도 조세정의과는 “일명 ‘대포차’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할 수 있어 적극적인 관리가 필요한 만큼, 이번 단속이 각종 범죄를 사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경기도, 11월 29일 자동차세·과태료 체납차량 일제단속 실시
부천시, 11웛 29일 ‘체납차량 일제단속의 날’ 운영
경기도, 폐업 법인 소유 체납 대포차 144대 적발 강제 견인
부천시, 체납 차량 ‘영치 번호판’ 전수조사 일제정비 추진
경기도, 11월까지 폐업 법인 소유 체납 ‘대포차’ 단속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K리그2] ‘안재준 해트트릭’ 부천FC..
· 부천시, 2024년 1월 1일자 2천280명 대..
· 부천시, 원미·소사·오정구청·36개 ..
· 부천산업진흥원, ‘제2회 부천미래산업..
· 경기도 전세피해지원센터, 12월 2일 ‘..
· 경기도 특사경, 상표법 위반 혐의 11명..
· 부천시, ‘사회복지시설 재무회계 교육..
· 부천시, 폐교 대장분교에서 ‘치유텃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