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일선 학교소식
부천교육지원청
경기도교육청
교육 현안
인사ㆍ동정
책ㆍ도서관
대학교
교육단체
대학수능
고입
평생학습
학원가

탑배너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부천시, ‘부천국제포럼’ 성황리 개최
‘논픽션 스토리텔링: ‘장소, 기억’에 대해 말하다‘ 주제
폴란드·영국·한국 작가 참여 창작의 의미와 가치 토의 
더부천 기사입력 2022-10-21 15:54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841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부천시는 지난 19일 한국만화박물관 상영관에서 ‘논픽션 스토리텔링: 장소, 기억에 대해 말하다’를 주제로 ‘부천국제포럼’을 개최했다.

시 문화산업전략과 창의도시팀에 따르면 이번 ‘부천국제포럼’은 폴란드, 영국, 한국의 논픽션 스토리텔링 창작자들이 어떻게 장소에 대한 기억들을 시각화해 스토리텔링을 하는 지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듣고, 논픽션 스토리텔링의 장르적 특징과 창작의 의미와 가치에 대해 토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주제 발표는 ▲방직공업도시 우츠 방직도시의 기억, 여공이었던 할머니의 손수건을 그리다(이보나 흐미엘레프스카 작가), ▲오늘도 삶을 짓는 도시, 역곡과 소사공단을 그리다(김은희 작가), ▲자연의 경이로운 장소, 아마존 강에 대해 쓰다(상마 프란시스 작가), ▲그림으로 기록한다는 것에 대하여(서울시립대학교 곽영권 교수) 등 4개가 발표됐다.

패널은 김인정 단추출판사 대표, 곽영권 서울시립대 교수, 이지원 번역가, 김은희 작가, 2022년 부천 레지던시 작가 안젤라 상마 프린시스가 참여했다.

폴란드의 이보나 흐미엘레프스카 작가는 건강상의 이유로 불참했으나, ‘할머니의 자장가’ 작품에 대한 작가 노트 영상과 사전 질문으로 구성한 서면 인터뷰를 전달해 이지원 번역가가 서면 인터뷰를 대독했다.

| AD |
이번 ‘부천국제포럼’은 논픽션 스토리텔링 장르에 대한 논의를 누구나 쉽게 공감할 수 있는 ‘장소와 기억’이라는 키워드로 접근했으며, 관객과 소통을 증대하기 위해 사전 신청자들에게 질문을 받아 토론에 반영했다.

또한 여러 창작자, 연구가, 출판사 관계자, 책을 사랑하는 시민들이 참여해 논픽션 그림책 장르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는 의미있는 시간으로 채워졌다.

오시명 문화경제국장은 “부천이 지난 20년이 넘게 영화, 만화, 애니메이션 페스티벌 등을 비롯해 문화 향유 기회와 스토리산업 육성에 힘써왔다”며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부천이 앞으로도 ‘문학과 창의성’을 키워드로 시민들에게 좋은 프로그램을 선보이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런치박스로 번역가 되다’… 202 부천레지던시 입주작가 번역 워크샵 개최
부천레지던시 입주작가, 어린이들과 글쓰기·토론 진행
부천시,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아이덴티티 디자인 새롭게 개발
부천시, ‘2022 부천 레지던시’ 입주 작가 2명 최종 선정
2022년 부천디아스포라 문학상, 최종 후보작 8편 공개
댓글쓰기 로그인

교육
· 부천시, ‘2023년 노인일자리’ 참여자..
· 부천도시공사 제3대 사장에 원명희 전..
· 부천시, 9월 1일자 498명 인사발령… ..
· 부천지역노사민정협의회, ‘작은 연구..
· 부천시,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 개최..
· 신중동 종합사회복지관, 588세대에 김..
· 청소년 장학 후원 단체 성애(成愛), 장..
· 부천 성광감리교회, 300만원 상당 온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