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ㆍ의료

이슈 & 정보
보건소
병원ㆍ약국
건보공단
음식/맛집
패션ㆍ요리
취미ㆍ여행
가족ㆍ육아
전염병➜감염병
반려동물

탑배너

경기도, 영유아 ‘수족구병’ 발생 급증에 개인 위생관리 주의 당부
2020년 3.0‰➜ 2021년 2.3‰➜ 올해 30.3%로 예년 대비 10배 이상 증가
주로 6세 미만 발생… 보육시설 예방수칙 준수·위생관리 철저 등 당부
 
더부천 기사입력 2022-07-31 09:39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295

경기도는 최근 영·유아를 중심으로 ‘수족구병’ 환자 발생이 증가하고 있다며 도민들의 주의와 관심을 당부했다.

질병관리청 질병보건통합관리시스템의 감염병 감시자료에 따르면 올해 30주차(7월 17~23일) 경기도내 수족구병 의사환자분율(외래환자 1천명당 수족구병이 의심되는 환자 비율)은 30.3‰로, 2020년 30주차 3.0‰, 2021년 30주차 2.3‰보다 10배 이상 증가했다. 특히 0세 95‰, 1~6세 167.7‰로 6세 미만에서의 발생이 많았다.

‘수족구병’은 감염된 사람의 분비물(침, 가래, 콧물, 수포의 진물) 또는 대변 등을 통해서 다른 사람에게 전파되며 증상이 사라진 후에도 전파가 가능하다.

증상은 보통 경미하며 대개 7~10일 내 저절로 없어지지만 드물게 합병증이 나타날 수 있다.

면역체계가 아직 발달하지 않은 어린 영아의 경우 무균성뇌수막염, 뇌염, 뇌척수염, 쇼크 및 급속한 사망 등을 초래하는 등 생명을 위협할 수 있기에 특히 영유아의 경우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수족구병’은 예방 백신이 없어 전파 방지를 위해 개인위생이 최선의 예방 방법이다.

| AD |
올바른 손씻기를 생활화하고, 기침 시 다른 사람에게 전파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기침 예절을 준수해야 한다.

또 아이들의 장난감·놀이기구·집기 등을 청결하게 소독하고, 어린이집과 유치원에서는 수족구병이 의심될 경우 등원 중지 및 귀가 조치를 해야 한다.

박건희 경기도 감염병관리지원단장은 “코로나19 방역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 외부활동 자제, 개인위생 실천 증가로 수족구병 환자 발생이 줄었다가 거리두기가 해제되면서 5월부터 수족구병 발생이 급상승하고 있다”면서 “가정은 물론 휴가지나 어린이집 같은 보육시설에서의 감염예방수칙 준수와 위생관리가 더욱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수족구병, 올해 국내 첫 사망자 발생
댓글쓰기 로그인

건강ㆍ의료
· 경기도, 2천359억원 규모 민생 안정 제..
· 제11대 경기도의회 전반기 의장에 민주..
· 부천시 주민자치회, ‘광역동 폐지, 일..
· 최성운 부천시의회 의장, 경기도체육대..
· 부천시립 꿈빛도서관, 9월 1~29일 매주..
· 별빛마루도서관, 9월 1일 ‘자기 치유..
· 부천시, 텀블러 등에 식수 무료 제공…..
· [코로나19] 부천시, 8월 19일 신규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