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 일반
미담(美談)
사건ㆍ사고
민원 현장
현안 과제
현장 이모저모
토픽(Topic)
법원ㆍ검찰
부천 경찰
소방서
가십(Gossip)
전국 이슈
노점상 단속
교통 항공 소음
여론(poll)
언론(press)
종교
더부천 History
시사 포토

탑배너

보이스피싱 가담 1천만원 가로챈 뒤 잠적… 경찰에 붙잡혀
국민 지원금 대상자 선정, 저금리 대환대출 명목 돈 뜯어내
“소상공인 지원자금 지급 핑계 미끼 문자·전화 주의” 당부
부천소사경찰서, 올 상반기 보이스피싱범 63명 검거
피해금 11억8천여만원에 달해… 5억여원 피해 예방 
더부천 기사입력 2022-07-22 16:02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680


부천소사경찰서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조직에 가담한 뒤 피해자를 상대로 돈을 가로챈 뒤 보이스피싱 조직원에게 전달하지 않고 그대로 달아난 보이스피시범이 경찰에 붙잡혔다.

22일 부천소사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보이스피긴 범죄인 것을 알면면서도 금융기관을 사칭해 피해자를 상대로 국민 지원금 대상자로 선정됐다며 저금리 대환 대출을 해준다는 명목으로 1천만원을 가로챈 뒤 잠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서 A씨는 “구인구직 사이트를 통해 보이스피싱 범죄에 가담하게 됐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최근 정부에서 시행하는 긴급대출을 미끼로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소상공인들의 급박한 처지를 이용한 점으로 미뤄 다른 추가 범죄 여부를 수사 중이다.

| AD |
경찰 관계자는 “현금 전달 등 고액·단순 알바 유혹에 보이스피싱 범죄 가담자가 될 수 있는 만큼 각별히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부천소사경찰서는 올해 상반기 동안 관내 보이스피싱 수거책 등 관련 사범 63명(피해금 11억8천여만원)을 검거하고, 5억여원의 피해를 예방했다.

고성한 부천소사경찰서장(총경)은 “금융기관, 수사기관은 전화를 통해 현금 인출 및 전달을 절대 요구하지 않는 만큼, 무조건 전화를 끊고 112에 신고할 것”을 당부하고 “앞으로도 지속적인 예방과 검거 활동으로 주민의 소중한 재산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사회
· 경기도, 2천359억원 규모 민생 안정 제..
· 제11대 경기도의회 전반기 의장에 민주..
· 부천시 주민자치회, ‘광역동 폐지, 일..
· 최성운 부천시의회 의장, 경기도체육대..
· 부천시립 꿈빛도서관, 9월 1~29일 매주..
· 별빛마루도서관, 9월 1일 ‘자기 치유..
· 부천시, 텀블러 등에 식수 무료 제공…..
· [코로나19] 부천시, 8월 19일 신규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