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취ㆍ창업 정보
지역경제
기업체ㆍ기업인
부천상공회의소
노동계
ITㆍ산업ㆍ과학
기업 마케팅
부동산
물류 유통 쇼핑
전통시장
농협ㆍ축협
세무/금융
금형부품소재
조명산업
부천산업진흥원(옛 산업진흥재단)
직거래장터

탑배너

경기도, 올 상반기 아파트 거래량 전년 대비 67.9% 급감… 2008년 금융위기 때보다 낮아
부동산 총거래량은 14만751건으로 전년 동기 대비 42.6% 감소
현실화율 공동주택 57%로 2% 상승·개별주택 53%·토지 47%
‘2022년 상반기 부동산 거래 동향·현실화율 분석 결과’ 공개 
더부천 기사입력 2022-07-21 08:54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19
| AD |
올해 상반기 경기도내 부동산 거래량이 지난해 상반기보다 42.6%나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아파트 거래량은 경기도가 관련 통계 기록을 만들기 시작한 2006년 이후 최저치로, 2008년 세계금융 위기 때보다도 낮은 2만9천334건을 기록, 거래량 급감의 주도적 역할을 했다.

경기도는 이런 내용을 담은 ‘2022년도 상반기 부동산 거래 동향 및 현실화율 분석 결과’를 21일 공개했다. 조사 결과는 경기도에 취득 신고된 과세자료를 분석한 것이다.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1월을 기점으로 점차 회복세를 보이던 도내 부동산 거래량은 5월 하락세로 전환한 이후 6월에는 전월 2만6천903건 대비 27.8% 급락한 1만9천436건을 기록했다.

올 1월부터 6월까지 상반기 거래량은 총 14만751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거래량인 24만5천55건과 비교해 42.6% 하락했다.

이는 본격적인 거래 절벽 현상이 나타나기 시작한 지난해 하반기 19만371건과 비교해도 26.1%가 낮은 수치다.

유형별로는 주택 거래 감소세가 두드러졌다. 공동주택의 경우 상반기 거래량은 5만2천297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2만3,007건 보다 57.5% 줄었으며, 개별주택도 5천444건이 거래돼 지난해 같은 기간 8천668건 대비 37.2% 감소했다.

특히 아파트 거래량이 지난해 상반기 대비 67.9% 급감(9만1천606건→ 2만9천334건)하면서 전반적인 부동산 거래 침체를 이끈 것으로 분석됐다. 이는 2008년 하반기 세계금융위기 때 거래량인 3만4천537건보다도 적은 수준이다.

아파트 거래량이 가장 많이 감소한 지역은 수원시로 올해 상반기 1천951건이 거래돼 지난해 같은 기간 거래량 9천295건과 비교해 7천344건(79%↓)이 줄었다.

토지와 오피스텔의 경우도 거래량이 각각 7만5천414건, 7천596건으로 지난해 10만3천347건, 1만33건 대비 각각 27%, 24.3% 줄었다.

한편, 올해 상반기 경기도에서 거래된 9만9천501건의 부동산 현실화율을 분석한 결과, 도내 공동주택과 개별주택의 연평균 현실화율은 각각 57%와 53%, 토지는 47%인 것으로 나타났다.

현실화율은 실거래가 대비 공시가격 비율을 말하는 것으로, 정부가 목표한 2022년 현실화율은 공동주택은 71.5%, 개별주택은 58.1%, 토지는 71.6%다.

올해는 부동산 거래량 급감에 따른 실거래가격 하락과 2022년 공시가격 상승의 영향으로 공동주택의 현실화율은 전년 대비 2%p 상승했으며, 개별주택과 토지의 현실화율은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거래금액별 세부내역을 보면 공동주택의 경우 3억원 미만 구간의 평균 현실화율이 55%로 나타나 저가 주택의 공시가격이 상대적으로 시세를 반영하지 못하고 있었다.

개별주택의 경우 3억원 미만 구간의 평균 현실화율은 59%로 평균을 웃돈 것으로 나타나 정반대 양상을 보였다.

토지의 경우는 3억원 미만 구간의 현실화율이 47%인 반면, 9억원 이상 구간의 현실화율이 54%로 저가 토지일수록 공시가격이 낮은 수준으로 형성돼 있었다.

도에 따르면 아파트 4천488건의 현실화율을 분석한 결과, 6월 현실화율이 가장 높은 시·군은 과천(72%), 의왕(69%), 광명(66%) 순으로 나타났고, 대도시 평균 현실화율은 최저 62%(고양)에서 최고 66%(수원)로 나타났다.

다세대주택 2천418건의 현실화율을 분석한 결과, 6월 현실화율이 가장 높은 시·군은 양평(68%), 부천(64%), 화성(63%) 순으로 나타났고, 대도시 평균 현실화율은 최저 53%(성남)에서 최고 63%(화성)로 나타났다.

개별주택 1천276건의 현실화율을 분석한 결과, 6월 실화율이 가장 높은 시·군으로는 시흥(60%), 평택(60%), 부천(58%) 순으로 나타났고, 대도시 평균 현실화율은 최저 40%(성남)에서 최고 55%(용인)로 나타났다.

토지 5천830건의 현실화율을 분석한 결과, 6월 현실화율이 가장 높은 시·군으로는 군포(62%), 시흥(60%), 양주(56%) 순으로 나타났고, 대도시 평균 현실화율은 최저 43%(화성)에서 최고 49%(성남)로 나타났다.

경기도 관계자는 “공시가격은 과세 뿐만 아니라 60여 개 각종 부담금 등의 기준이 되는 금액인 만큼 공정성을 유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공시가격 변동 추이를 면밀히 분석해 공시가격의 신뢰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경제
· 경기도, 2천359억원 규모 민생 안정 제..
· 제11대 경기도의회 전반기 의장에 민주..
· 부천시 주민자치회, ‘광역동 폐지, 일..
· 최성운 부천시의회 의장, 경기도체육대..
· 부천시립 꿈빛도서관, 9월 1~29일 매주..
· 별빛마루도서관, 9월 1일 ‘자기 치유..
· 부천시, 텀블러 등에 식수 무료 제공…..
· [코로나19] 부천시, 8월 19일 신규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