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인사에서도 유쾌한 반란”…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비서실장 내부 공모 선발”
21일 사회관계망서비스에 글 올려, 경기도정 첫 사례
“도정과 도의 인사에서도 유쾌한 반란 일으키겠다”
“도에서 근무하는 일반직 공무원 중에서 선발” 밝혀 
더부천 기사입력 2022-06-21 11:48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378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도정과 도(道)의 인사에서 유쾌한 반란을 일으키겠다”며 “도지사 비서실장을 도청 내부 공모를 통해 선발하겠다”고 밝혔다. 비서실장 내부 공모는 민선 경기도정 사상 처음이다.

김동연 당선인은 21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경기도지사 비서실장은 중요한 자리이고, 선거를 치르는 과정에서도 캠프 비서실장들은 후보의 대리인 역할을 할 정도로 중요한 역할을 맡았다”며 “이제 도정을 맡게 되면서 도지사 비서실장에 맞는 역량, 도정에 대한 이해, 저와 함께 도민을 위해 헌신할 자세를 갖춘 비서실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경기도청 공직자들을 깊이 신뢰하고 있다. 선거캠프에서 함께 했던 분이 아니라 도(道)에서 근무하는 일반직 공무원 중에서 공모를 통해 비서실장을 선발하겠다”며 “도정에 최적화된 적임자를 뽑아 비서실을 구성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동연 당선인은 “저의 도정 수행을 씩씩하게, 의욕적으로 뒷받침할 비서실장 직급의 도청 공무원이 많이 지원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지사 비서실장은 그동안 민선 7기 마지막을 제외하고 대부분 퇴직공무원 또는 외부 인사가 맡았으며, 내부 공모를 통한 선발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 <경기도지사 비서실장 내부 공모> SNS 글 전문(全文)

경기도지사 비서실장을 도청 내부 공모로 뽑도록 하겠습니다.

다들 아시다시피 경기도지사 비서실장은 중요한 자리입니다.

선거를 치르는 과정에서도 캠프 비서실장들은 후보의 대리인 역할을 할 정도로 중요한 역할을 맡았습니다.

이제 도정을 맡게 되면서 도지사 비서실장에 맞는 역량, 도정에 대한 이해, 저와 함께 도민을 위해 헌신할 자세를 갖춘 비서실장이 필요합니다.

저는 경기도청 공직자들을 깊이 신뢰하고 있습니다.

선거 캠프에서 함께했던 분이 아니라 도에서 근무하는 일반직 공무원 중에서 공모를 통해 비서실장을 선발하겠습니다.

| AD |
도정에 최적화된 적임자를 뽑아 비서실을 구성하겠습니다.

도정과 도의 인사에서도 ‘유쾌한 반란’을 일으키겠습니다.

저의 도정 수행을 씩씩하게, 그리고 의욕적으로 뒷받침해주실 비서실장 직급의 도청 공무원분들께서 많이 지원해주시길 기대합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 “도민 안전이 우선” 7월 1일 취임 행사 일체 취소
민선 8기 경기도지사 초대 비서실장에 정구원 보육정책과장 선발
민선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 김동연 당선인 정책공약 여론조사 실시… “도민의 뜻 최대한 도정에 반영”
‘경기북부 특별자치도 설치 정책토론회’ 6월 24일 북부청사에서 개최
경기도지사직 인수위 홈페이지 개설 나흘만에 도민 제안 400건 돌파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조용익 부천시장, ‘시민 소통 열린시..
· 제26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조용익 부천시장 취임식… 윤석열 대통..
· 오정동 주민자치회, 제3회 주민총회 개..
· 수도권 전역 ‘폭염주의보’ 발령- 7월..
· 경기도교육청, 7월 4일자 3~5급 16명 ..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9천528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