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2024.1.1복원
소사구(2016. 7.4 폐지)➜2024.1.1복원
오정구(2016. 7.4 폐지)➜2024.1.1복원
19개 광역동)➜ 37개동(洞) 행정복지센터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경기도내 말라리아 환자 최근 3년간 4~7월에 약 60% 집중 발생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 4월부터 ‘매개 모기’ 조사 사업 실시
파주·김포·고양 등 7개 시·군 16개 지점 주 단위로 모니터링
야외활동시 모기 물림 대비 긴옷 착용·모기 기피제 사용 권고 
더부천 기사입력 2022-03-18 09:23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975
| AD |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최근 3년간 경기도내 말라리아 환자의 약 60%가 4~7월에 집중적으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4월부터 감염병 선제 대응을 위한 ‘말라리아 매개 모기 조사 사업’을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최근 3년간 도내 말라리아 환자는 2019년 294명, 2020년 227명, 2021년 175명 등 총 696명이다.

월별로 보면 4월 25명, 5월 62명, 6월 144명, 7월 190명 등 421명으로 전체 60.4%를 차지했다.

이러한 추세를 고려해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은 4월부터 10월까지 파주, 김포, 고양, 동두천, 의정부, 포천, 연천 등 7개 시·군 16개 지점에서 주 단위로 채집 장소에 모기를 유인하는 유문 등을 설치해 말라리아 매개 모기와 기타 모기류 등을 조사한다.

국내에서 발생하는 말라리아는 삼일열원충(Plasmodium vivax)에 감염된 얼룩날개모기류(Anopheles spp.) 암컷에 의해 전파되는 제3급 감염병이다.

주요 증상은 고열, 오한, 두통, 설사 등이며 그 외 기침, 콧물, 복통, 오심 증상도 있다.

말라리아를 예방하려면 모기가 주로 활동하는 야간에 외출을 자제하고, 외출 시에는 긴 옷을 착용하며 야외 취침 시에는 모기장을 사용해야 한다.

박용배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장은 “매개 모기 조사사업을 통해 모기 매개 감염증을 사전 예측하고 신속하게 대응하겠다”며 “코로나19로 인한 해외 여행 제한과 야외활동 감소로 감염 위험이 줄어들었으나, 캠핑 등 야외활동 시 기피제를 사용해야 하고 모기에 물린 후 말라리아 의심 증상 발생 시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경기도, 김포·파주에 이어 고양시에 ‘말라리아 경보’ 발령
경기도, 김포시와 파주시에 ‘말라리아 경보’ 발령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 말라리아 환자 발생 예방 선제적 감시 추진
경기도내 말라리아 발생 전년 대비 20.6% 감소… 코로나19·매개 모기 감소 영향
날씨 더워지면 말라리아 매개모기 증가… 휴가철 야외활동 주의해야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부천갑 서영석 의원, 부천현충탑ㆍ국립..
· 22대 총선 민주당 압승… 표심 ‘정권..
· 22대 총선 부천시 유권자… •갑..
· 압축배양토 활용 화분 심기로 도시농업..
· 경기도,기후위기 대응 기업에 1천억 ..
· 경기도, 4월 15~20일 ‘360∘ 장..
· 경기도, ‘북한 이탈주민 정착지원사업..
· 개혁신당 이준석 후보, 화성시을서 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