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부천시, 코로나19 극복ㆍ지역경제 회복 위해 예산 5천21억원 상반기 집행 추진
공공재정 역할 극대화ㆍ적극적 세정 지원ㆍ정책 대응 강화 등 ‘3대 정책 방향’ 제시
시(市) 재정으로 시행하는 모든 분야에 관내 기업 생산품 우선 구매 정책 중점 추진  
더부천 기사입력 2021-04-02 10:28 l 강영뱍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679
| AD |
부천시는 코로나19 위기극복과 지역경제를 회복하기 위해 생활SOC 사업과 민간위탁 및 보조사업 등과 관련된 예산 5천21억원을 상반기 내 집행 목표로 재정 신속 집행을 강력히 추진하고, 시(市) 재정으로 시행하는 모든 분야에 관내기업 생산품 우선 구매 정책을 중점 추진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공공재정 역할 극대화 ▲민생경제 활력 회복을 위한 적극적 세정 지원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 정책 대응 강화 등 3대 정책방향을 제시했다.

2일 시 정책기획과 기획1팀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재정 신속 집행 및 각종 세정 지원을 중점 추진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경제ㆍ사회적 변화를 부천형 뉴딜 정책으로 능동적이고 적극적으로 대응해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한다는 구상이다.

▲코로나19 위기 극복 ‘공공재정 역할 극대화’= 시는 올해 2조845억원 규모의 본예산을 편성,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회복, 미래 신성장 동력 확보, 사회 안전망 구축 등 시민의 삶을 개선하고 미래 발전을 뒷받침하기 위한 필수적인 사업에 집중 투자하기로 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침체된 지역경제를 되살리기 위해 생활SOC 사업, 민간위탁 및 보조사업 등과 관련된 예산 5천21억원을 상반기 내 집행 목표로 재정 신속 집행을 강력히 추진할 계획이다.

목표액 달성을 위해 예산ㆍ자금ㆍ집행부서 간 긴밀한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사회간접자본(SOC) 사업 등 대규모 투자사업의 투자심사 신속 지원과 긴급 입찰, 선금 지급 확대, 계약 특례 적용 등 선제적 대응 방안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관내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시(市) 재정으로 시행하는 모든 분야에 관내기업 생산품 우선 구매 정책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공사ㆍ용역ㆍ물품 등의 발주 계획을 분기별로 시청 홈페이지 등에 사전 공개하고, 지난해부터 개설ㆍ운영해 기업들의 큰 호응을 받고있는 ‘관내 기업 제품 우선구매 면담 창구’는 4월부터 부천도시공사 및 출연기관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관내 대규모 개발 사업을 계획 중인 민간 기업에는 사업 실시인가 단계부터 관내기업 제품을 우선 구매하도록 적극 유도하는 등 관내기업 생산품 구매 촉진을 지원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총력을 다하기로 했다.

지난해에도 다양한 관내기업 지원 정책 시행으로 공공분야 총 계약금액 1천71억원 중 966억8천만원을 관내 기업 생산품 및 서비스 등을 구매해 90% 이상의 구매율을 달성했다.

▲민생경제 활력 회복 ‘적극적 세정 지원’= 시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시민을 지원하고 어려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소상공인과 착한 임대인을 대상으로 지방세 부담을 완화하기로 했다.

지난해 2월부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들을 지원하고자 기한 연장, 징수 유예, 세무조사 유예 등의 지방세입 지원을 실시해 오고 있으며 지난해 총 5천324건에 약 39억원 규모를 지원한 바 있다.

올해에도 지방소득세, 주민세 사업소분 등 신고세목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등을 중심으로 6개월(1회 연장, 최대 1년) 범위 내에서 기한 연장을 추진하고, 상반기에는 가급적 직접 세무조사 대신 서면 세무조사로 대체하는 등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시민들을 보호하고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세입 여건 분석과 탈루 누락 세원 발굴 및 관리 강화로 자주재원을 안정적으로 확보하고, 납세자 중심의 징수 활동 강화를 통해 시민에게 신뢰받는 공정세정 실현을 도모하기로 했다.

오는 5월에는 국세인 종합소득세와 지방세인 개인지방소득세를 원스톱으로 처리하기 위한 ‘개인지방소득세 신고센터’ 운영을 비롯해 납세제도 안내 홍보책자 배부, 영세납세자 지원을 위한 마을세무사 운영, 모범ㆍ성실납세자 우대 시책 등을 추진해 시민 중심의 납세편의 환경을 조성하기로 했다.

시는 지난해 지방세 9천494억원, 세외수입 782억원을 징수해 95% 이상의 높은 징수율을 달성함으로써 세정운영 실적 평가와 법인 세무조사 실적평가(지방세 분야) 부분 기관 표창 수여와 더불어 지방재정 우수사례(세외수입 분야) 및 국세ㆍ지방세 통합민원실 설치 평가 우수 지자체에도 선정됐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 ‘정책 대응 강화’= 시는 지난해 행정정보공동이용 활성화 유공 등 2개의 대통령상과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에서 주관한 민선7기 공약 평가에서 2년 연속 최고등급(SA)을 달성하는 등 많은 우수 정책들의 성과를 대외적으로 인정받았다.

올해에도 시민들이 확실한 성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시(市) 정책을 더욱 고도화하는 동시에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함께 포스트 코로나 시대 부천의 미래를 선도하기 위한 정책 마련을 병행하기로 했다.

정부의 국가 대전환 사업인 한국판 뉴딜에 대응한 부천형 뉴딜 정책은 올해 디지털 뉴딜ㆍ그린 뉴딜ㆍ사회 안전망 강화 등 3대 분야 82개 사업에 3천770억원을 투자하는 등 본격 추진한다.

부천형 뉴딜 사업의 추진동력을 강화하기 위해 정부 정책 사례 분석과 분야별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공모사업 응모를 통한 외부재원 확보에도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또한 시민의 시정 참여를 통한 정책의 수용성 및 실행력을 높이기 위해 공약이행 시민평가단, 시민정책 토론회, 제안제도, 주민참여예산제 등을 적극 추진하고, 지난해 11월 지방 규제혁신 우수기관으로 국무총리 기관표창을 받은 규제 혁신 분야는 찾아가는 지방규제 신고센터를 운영해 시민 체감도를 한층 높일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 행정안전부 주관 전국 지자체 혁신평가 3년 연속 우수기관 및 적극행정 종합평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높은 혁신성을 인정받았으며, 올해도 혁신담당관, 전략적 성과관리, 적극행정 추진을 통해 혁신 역량을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안윤경 기획조정실장은 “올해 계획된 정책들을 빠짐없이 정교하게 추진해 위기극복과 지역경제 회복, 부천의 미래 선도도시 도약에 보탬이 되도록 행정 역량을 집중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경기도, 외상 손실 보전 ‘매출채권보험료’ 최대 50% 지원
부천시, 3차 소상공인 재난지원금 지원… ‘부천형 버팀목 자금’, 3월 14일까지 신청받아
부천시, ‘1부서 1경제활성화사업’…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 추진
부천시, 코로나19 극복 ‘아동 특별돌봄지원금’ 지급
국회, 7조8천148억원 규모 제4회 추경예산안 처리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코로나19] 신규 확진 549명ㆍ누적 11..
· 정부, 불법투기 ‘예방ㆍ적발ㆍ처벌ㆍ..
· 만 70세 이상 10월 19일, 만 62세~69세..
· 중동 행정복지센터, 집중호우 대비 ‘..
· 이정식 부천소방서장, ‘화재 안전 11..
· 경기연구원, ‘코로나19 팬데믹 1년’..
· 경기도, ‘장애유형별 평생교육 프로그..
· 경기도 소방, 손소독제 화장품 제조업..

  • 씪궛룞援ъ븞留
  • 꽌궛異쒖옣븞留
  • 遺븞냼媛쒗똿
  • 냼굹 븘由ъ쓽 諛쒕젋씤 怨듬왂
  • 룊씪솉뿄똿
  • 嫄곗젣異쒖옣븞留
  • 떎諛⑸룞븞留
  • 蹂댁꽦異쒖옣留뚮궓
  • 媛뺤꽌꽦씤留덉궗吏
  • 痢 븰깮씪湲 蹂닿린
  • 씠룄씠룞븞留
  • 怨듭<異쒖옣븞留
  • bj 꽭誘
  • 源솉嫄 럹씠뒪遺- 꽕엫뱶異쒖옣꺏
  • 泥二쇱뿬깮異쒖옣
  • 蹂댁씠留덉궗吏
  • 쑄吏곷룞븞留
  • 洹쇱궛룞븞留
  • 떒썡룞븞留
  • 媛궗룞븞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