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 일반
미담(美談)
사건ㆍ사고
민원 현장
현안 과제
현장 이모저모
토픽(Topic)
법원ㆍ검찰
부천 경찰
소방서
가십(Gossip)
전국 이슈
노점상 단속
교통 항공 소음
여론(poll)
언론(press)
종교
더부천 History
시사 포토

탑배너

낙태 허용 반대 53% vs 찬성 34%
 
더부천 기사입력 2010-02-08 22:46 l 흐름을 읽는- 더부천 storm@thebucheon.com 조회 4222
| AD |
최근 불법 낙태 문제가 사회적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우리 국민들은 낙태 허용에 대해서는 반대 의견이 우세한 것으로 조사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낙태 허용에 대한 찬반 여론을 조사한 결과, ‘불법 낙태를 허용해서는 안된다’는 의견이 53.1%로 나타났고, ‘허용되어야 한다’는 의견은 19.5%p 적은 33.6%로 조사됐다.

남녀 모두 낙태 허용에 대해서는 반대 의견이 우세했으나, 남성의 반대가 59.8%로 응답자 절반을 넘는 반면, 여성층에서는 47.6%로 조사됐고, 반면, 낙태를 허용해야 한다는 의견은 여성(37.4%)이 남성(29.7%)보다 높게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20대에서만 낙태 허용 찬성이 46.5%로 반대(38.4%)보다 많은 것으로 조사됐고, 그외 연령층에서는 일제히 반대 의견이 압도적으로 많았다. 특히 50대이상 응답자가 59.9%로 낙태 허용 반대 의견이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지지 정당별로는 한나라당 지지층이 61.4%로 반대 의견(찬성 24.1%)이 가장 높았고, 친박연대 지지층이 54.0%(찬성 40.2%)로 뒤를 이었으며, 민주당도 47.2%가 반대해 찬성(39.0%)보다 높았다. 반면 국민참여당(60.5%), 민노당(58.7%), 진보신당(42.9%) 지지층은 찬성 의견이 더 높게 나타났다.

그밖에 지역별로는 부산/경남/울산 지역에서는 허용 반대(43.5%)와 찬성(43.4%)이 팽팽했고, 그 외 지역에서는 모두 허용 반대 의견이 우세했다. 특히 서울(62.7%)이 허용 반대가 높게 나타났고, 전북(58.7%), 대구/경북(58.1%) 순으로 조사됐다.

이 조사는 2월5일 전국 19세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전화로 조사했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사회
· [2022 카타르 월드컵] ‘무적 함대’ ..
· 부천도시공사 제3대 사장에 원명희 전..
· 부천시, 9월 1일자 498명 인사발령… ..
·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12월 전기 열..
· 경기도, 도의회 제안 수용해 소화전 주..
· 경기도, 제3회 지식콘서트 12월 1일 평..
· [코로나19] 부천시, 11월 28일 신규 확..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2만2천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