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 일반
미담(美談)
사건ㆍ사고
민원 현장
현안 과제
현장 이모저모
토픽(Topic)
법원ㆍ검찰
부천 경찰
소방서
가십(Gossip)
전국 이슈
노점상 단속
교통 항공 소음
여론(poll)
언론(press)
종교
더부천 History
시사 포토

탑배너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휴폐업 주유소 방치 위험… 안전조치 후 소방서에 신고해야”
9월 30일 현재 경기도내 ‘사용 중지 주유소’ 55곳 집계
현행법상 안전조치 의무없어 위험물 저장한 채 방치 우려 
더부천 기사입력 2020-10-29 08:55 l 부천의 참언론-더부천(The부천) storm@thebucheon.com 조회 1691
| AD |
경기도 소방이 휴·폐업하는 주유소를 대상으로 휴·폐업 결정 후 자체 안전조치를 취한 뒤 관할 소방서에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29일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현재 도내에서 휴·폐업 등으로 사용 중지 상태인 주유소는 총 55곳으로 집계됐다.

문제는 현행법상 위험물 시설인 이들 사용 중지 주유소의 안전조치 의무가 없는 탓에 위험물을 저장한 채 방치해 도민 안전에 위해요소로 작용할 가능성이 높다는 점이다.

이에 따라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사용을 중지하는 주유소는 ▲위험물 제거 ▲출입 제한 ▲사용 봉인 ▲안내문 게시 등 안전조치를 한 뒤 관할 소방서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지난 5월부터 9월까지 도내 사용 중지 주유소를 대상으로 81차례의 방문 점검을 실시해 위험물 제거 등 안전조치를 지도한 바 있다.
앞서 지난 9월 주유소 등 위험물시설 사용 중지시 신고 및 안전조치 의무 등의 내용을 담은 위험물안전관리법 개정 법률이 국회를 통과해 내년 10월부터 시행된다.

개정법이 시행되면 3개월 이상 위험물시설을 사용(저장·취급) 중지할 경우 14일 전까지 시도지사에 의무적으로 신고해야 한다. 또 신고 전 안전조치 의무를 이행해야 한다. 안전조치 미비 시에는 안전조치 명령이 발부된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사용 중지 주유소 업주께서는 안전조치를 한 뒤 관할 소방서에 신고해 달라”면서 “개정 법률 시행 이전까지 자진 신고와 안전조치 지도 등 사용 중지 주유소 안전관리에 빈틈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사회
· ‘제9대 부천시의원 당선인 인사회·의..
· 제26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코로나19] 부천시, 6월 28일 44명 신..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9천896명,..
· 경기도교육청, ‘교육급여 학습특별지..
· 경기도, 코로나19 재유행 대비 감염관..
· 경기도, 금융 취약계층 ‘찾아가는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