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경기도, 교통사고 걱정없는 ‘스쿨존’ 추진… 올해 485억원 투입
국비 254억원 확보 및 시ㆍ군비 231억원 투입
무인교통단속장비 193곳ㆍ신호등 399곳 설치 
더부천 기사입력 2020-01-22 09:06 l 강영벡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220
| AD |
경기도는 올해 교통사고 걱정 없는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을 만들기 위해 국비 254억원을 포함, 총 485억원을 들여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사업’을 추진한다.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사업’은 행정안전부가 지자체를 대상으로 국비를 지원하는 ‘지역교통안전환경 개선사업’의 일환으로 교통 안전에 취약한 어린이들을 사고로부터 보호하고자 어린이보호구역 내에 과속 단속카메라 등 각종 안전시설을 확충하는 사업이다.

특히 지난해 12월 ‘민식이법’(도로교통법 일부개정안 및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안) 통과로 어린이보호구역 내에 과속 단속카메라, 과속 방지턱, 신호등 설치가 의무화됨에 따라, 행안부는 올해 관련사업 예산을 더 확대하기로 했다.

경기도는 올해 당초 계획됐던 예산 53억원보다 198억원이 늘어난 총 254억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도는 이번에 확보한 국비 254억원과 시ㆍ군비 231억원을 포함해 총 485억원의 사업비를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에 투자해 어린이보호구역 내에 불법주정차 금지 표시를 강화하고, 무인 교통 단속 장비 193곳, 신호등 399곳을 설치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도는 시ㆍ군을 대상으로 수요조사를 진행해 사업비 배분은 초등학교 수, 단속 장비 설치비율 등을 고려할 방침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시ㆍ군과 협력해 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해 어린이들이 교통사고 걱정 없이 안전하게 통학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 것”이라며 “2022년까지 도내 모든 어린이보호구역에 무인 교통 단속 장비와 신호등 설치를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올해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사업 외에 국비 지원 사업으로 노인보호구역 개선사업 12억원, 교통사고 잦은 곳 개선사업 76억원,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사업 6억8천만원 등 총 94억8천만원을 투입해 안전한 교통환경을 조성에 나선다.

또한 도비 지원 사업으로 도내 보행환경 취약구간 90곳에 36억원을 투입해 횡단보도 투광기, 노란신호등, 방호울타리 등을 설치해 교통약자 등 도민들의 보행 안전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민주당, 부천 원미을 등 30곳… 2월 2..
· 부천시 어느 동(洞) 봉사단체의 씁쓸한..
· 수도권 인구, 사상 첫 전체 인구 50% ..
· 민주당 부천시 4개 지역위원회, 부천시..
· 보수 통합 신당 ‘미래통합당’ 17일 ..
· [코로나19] 확진 30명… 29번 환자 접..
· 부천시, ‘스마트시티 챌린지’ 본사업..
· 부천시, 공직자 지역식당 이용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