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인사ㆍ동정
인터뷰
모임ㆍ행사
궂긴 소식
기쁜 소식
각종 단체
부천People
부천방문 명사
향우회
보훈단체
트위터

탑배너

롯데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 별세… 향년 99세
창업 1세대 경영인 시대 막 내려 
더부천 기사입력 2020-01-19 17:13 l 강영벡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581

롯데그룹 창업주인 신격호 명예회장이 19일 오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9세.

신 명예회장의 별세로 고 이병철 삼성 회장, 고 정주영 현대 회장, 고 구인회 LG 회장, 고 최종현 SK 회장 등 재계를 이끌었던 창업 1세대 경영인 시대는 막을 내리게 됐다.

신 명예회장은 1921년 경남 울산에서 5남 5녀의 첫째로 태어나 1944년 일본으로 넘어가 신문과 우유 배달 등을 하며 1944년 선반용 기름을 제조하는 공장을 세워 사업을 시작했으나 2차 대전에 공장이 전소하는 등 시련을 겪었지만 비누와 화장품을 만들어 재기에 성공해 1948년 일본 도쿄에서 풍선껌 사업에 뛰어들며 ㈜롯데를 창업했고 다양한 제과와 청량음료를 내놓으며 성공을 거뒀다

한·일 수교 이후 한국 투자 길이 열리면서 1967년 롯데제과를 설립했으며, 식품, 유통, 관광, 석유화학 등으로 사업을 확장해 롯데그룹을 재계 서열 5위 기업으로 키운 자수성가형 기업가로 평가받고 있다.
| AD |
하지만 말년은 순탄치 않았다. 2015년 장남인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과 차남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간의 경영권 분쟁으로 롯데는 큰 위기를 맞았고, 이 과정에서 신동주 전 부회장 편에 선 신 명예회장은 한일 롯데그룹의 지주회사 격인 일본 롯데홀딩스 이사직에서 물러났으며, 국내 계열사 이사직에서도 퇴임하며 경영에서 완전히 손을 뗐다.

경영권 갈등 속에 90대 고령에 수감 위기에 처하는 등 수난을 겪기도 했다. 신 명예회장은 두 아들과 함께 경영 비리 혐의로 2017년 12월 징역 4년 및 벌금 35억 원을 선고받았으나 건강상의 이유로 법정 구속은 면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시게미쓰 하츠 여사와 장녀 신영자 롯데장학재단 이사장, 장남 신동주 전 부회장, 차남 신동빈 회장,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 씨와 딸 신유미 씨 등이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사람들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교육부, 4월 9일 고3·중3 ‘온라인 개..
· [코로나19] 부천시, 31일 완치 후 재확..
· [코로나19] 부천시, 해외 입국자 최종..
· [코로나19] 부천시, 추가 확진자 1명 ..
· 경기도, 폐기물 불법 투기자 현상 수배..
·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발표 직후 ‘복지..
· [4.15 총선] ‘후보자 토론회’, 4월 ..
· 유한대학교, ‘부천ㆍ시흥ㆍ광명 직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