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ㆍ의료

이슈 & 정보
보건소
병원ㆍ약국
건보공단
맛집/요리
패션ㆍ요리
취미ㆍ여행
가족ㆍ육아
전염병
반려동물

탑배너

경기도, 로타바이러스ㆍRSV 감염증 발생 주의 당부
산후조리원ㆍ보육시설 등 예방ㆍ관리 강화
손씻기, 기침 예절 등 개인 위생수칙 준수 
더부천 기사입력 2020-01-17 09:25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220
| AD |
경기도는 신생아ㆍ영유아기에서 로타바이러스 및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espiratory syncytial virusㆍRSV) 감염증이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산후조리원, 신생아실, 영유아 보육시설 등에서 집단 발생 예방을 위한 감염병 예방ㆍ관리를 강화해줄 것을 당부했다.

로타바이러스와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 감염증은 ‘법정 감염병’으로 지정돼 있으며, 한겨울에서 초봄까지 발병이 지속되고 감염된 사람과의 접촉이나 호흡기 비말을 통해 쉽게 전파되기 때문에 철저한 예방ㆍ관리가 필요하다.

경기도내 표본 감시기관의 신고 현황에 따르면, 특히 최근 4주간(2019년 50주차~2020년 1주차) 로타바이러스 감염이 확인된 환자 수는 총 57명이며, 그 중에서 0~6세가 36명으로 63%, RSV 감염이 확인된 환자 수는 총 1천33명으로 0~6세가 951명으로 92%의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이에 따라 경기도는 추가 감염 및 발생을 막기 위해 ▲신생아 접촉 전ㆍ후 손씻기 등 예방 및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한 예방수칙 준수 ▲로타바이러스 감염증 환자 구토물 처리시 적절한 소독약품 및 소독방법을 지켜서 소독 실시 ▲호흡기 증상이 있는 직원이나 방문객 출입 제한 등 집단시설의 철저한 환경 관리 등을 당부하고, 증상이 있는 영유아는 격리 조치 및 필요한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 줄 것을 강조했다.

경기도 관계자는 로타바이러스와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 증상 발생 후 약 1주간 바이러스가 지속적으로 배출되는 이유로 전염력이 높은 만큼 확진을 받았거나 역학적 연관성이 높은 경우, 반드시 증상이 없는 아이들과 구분해 격리 조치하고 철저히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건강ㆍ의료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코로나19] 밤사이 123명 추가 확진…..
· 부천시 어느 동(洞) 봉사단체의 씁쓸한..
· 수도권 인구, 사상 첫 전체 인구 50% ..
· [코로나19] 정세균 총리, 대국민 담화..
· [코로나19] 경기도내 확진환자 20명…..
· [코로나19] 87명 추가 확진… 환자 43..
· [코로나19] 부천시 추가 확진자 2명 역..
· 경기도 전역 ‘미세먼지 주의보’ 모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