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유승민 IOC 위원, 부천시 홍보대사 위촉
1997년 내동중 3학년 때 최연소 국가대표 발탁됐던 ‘탁구 신동’
2004년 아테네올림픽 단식 금메달… 한국 남자탁구 이끈 주역
 
더부천 기사입력 2019-05-22 11:24 l 강영백 기자 storm@tthebucheon.com 조회 414


장덕천 부천시장(왼쪽)이 22일 오전 시장 집무실에서 유승민 IOC 위원에게 부천시 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위/ 부천시 제공).

지난 2004년 아테네올림픽에서 남자 탁구 단식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유승민(37) 국제올림픽조직위원회(IOC) 위원이 부천시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22일 오전 시장 집무실에서 열린 부천시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유승민 IOC 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시 체육진흥과 체육진흥팀에 따르면 장덕천 시장은 위촉식에서 “유승민 IOC 위원의 부천시 홍보대사 위촉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앞으로 부천시 발전과 스포츠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의견 제시와 적극적인 지원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유승민 IOC 위원은 앞으로 부천시의 대외이미지 향상에 기여하고 부천시 발전과 체육 활성화를 위해 활동하면서 그동안의 경험과 노하우 등에 대한 의견을 제시할 예정이다.

◆부천시 홍보대사- 유승민 IOC 위원

부천시 오정초등학교와 내동중학교에서 탁구 선수로 활약해 부천시와 인연이 깊다.

그가 처음 라켓을 잡은 것은 인천 도화초교 2학년 때 삼촌이 경영하는 탁구장에 우연히 들른 게 계기가 됐고, 이후 부천시 오정초교로 옮긴 5학년 때부터 전국 대회 전관왕에 올랐고 부천시 내동중 1학년 때는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실업팀 선배를 꺾어 ‘탁구 신동’으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내동중 3학년인 1997년 3월 최연소(15세)로 국가대표로 발탁됐고, 그해 세계선수권 사상 최연소로 본선에 올랐고, 2년 뒤인 1999년 아시아주니어선수권대회 단ㆍ복식을 석권했다.

18세의 나이로 올림픽에 처음 출전한 2000년 시드니올림픽에서 단식 예선 탈락과 복식 4위에 그쳤고, 2001년 고교(포천 동남종고) 졸업 후에는 실업팀 진출 과정에서 신생팀 제주 삼다수와 삼성생명의 스카우트 분쟁에 휩쓸리면서 이중등록 파문에 휩싸여 1년여를 무적 선수로 국내 대회에는 참가할 수도 없어 독일과 중국 프로리그를 떠도는 시련을 겪기도 했다.

하지만 2001년 말에 삼성생명에 둥지를 틀면서 그해 11월 스웨덴오픈에서 단식 준우승에 이어 그해 12월 종합선수권대회에서 당시 간판스타 김택수를 누르고 한국 탁구의 주역으로 우뚝 섰고, 2002년 아시안게임에서 이철승과 함께 복식 정상에 오르며 기량이 일취월장했고, 2004년 아테네올림픽 단식 결승전에서 ‘백전 노장’ 발트너(스웨덴)를 4-1로 누르고 1988년 서울올림픽 유남규 이후 16년 만에 금메달을 획득했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에서는 단체전 동메달,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는 단체전 은메달을 획득해 4회 연속 올림픽 출전 및 3회 연속 올림픽 메달을 획득했고, 런던올림픽 이후 국내 무대를 떠나 독일 프로팀에서 20개월 활약한 뒤 2012년 현역에서 은퇴했고,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코치로 발탁돼 지도자로 나섰다.

| AD |
2016년 8월 19일 브라질 리우올림픽에 참가한 1만1천245명 선수 중 5천815명이 투표에 참가한 가운데 열린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 선거에서 23명의 후보 가운데 1천603표를 얻은 펜싱의 브리타 하이데만(독일)에 이어 두번째로 많은 1천544표를 얻어 임기 8년의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에 당선돼 오는 2024년까지 IOC 선수위원으로 활동하며, 최근 국제탁구연맹(ITTF) 집행위원에 선출되기도 했다.

한편, 유승민 IOC 위원은 조양호 전 회장의 별세로 공석이 된 대한탁구협회 회장 보궐선거에 출마해 체육행정가의 도전에 나섰다.

대한탁구협회는 20일과 21일 이틀간 대한탁구협회 회장 보궐선거 후보 등록을 받은 결과, 유승민 IOC 위원과 윤길중(61) 전 강원도탁구협회 부회장이 입후보해 22일부터 선거운동 기간을 거쳐 오는 31일 회장 선거를 치르며, 새 회장의 임기는 조양호 전 회장의 잔여 임기인 2020년 12월까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2020 반수시작반

재학생팀플반

  • 2020 반수시작반
  • 재학생팀플반
· 제23회 BIFAN, 27일 개막… 오후 4시 ..
· 부천시, 7월 1일 10개 광역동 시행… ..
· 제23회 BIFAN 개막작  ‘기름도둑..
· 부천오정경찰서, ‘시민 경찰가게’ 3..
· 송중기·송혜교, 결혼 1년 8개월 만에..
· 경기도 개발 고기느타리 ‘산타리’, ..
· 경기도, 1인 크리에이터 실전 수익화반..
· 경기도, ‘사회적경제기업 부동산 상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