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ㆍ연예

스포츠 부천
축구
부천FC
야구
농구
육상ㆍ마라톤
기타 종목
학교 운동부
올림픽
월드컵
아시안게임
세계선수권
생활체육
레저/여행
연예계 소식
전국체전
골프

탑배너

[A매치] 한국, 코스타리타에 2-0 완승… 벤투 감독 데뷔전 첫 승
후반 32분 남태희 멋진 추가골
전반 34분 페널티킥 손흥민 찬 볼 골대 맞고 나온 볼 이재성 선제 결승골  
더부천 기사입력 2018-09-07 20:37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503


한국 축구대표팀, 코스타리카에 2-0 완승
전반 34분 이재성 선제 결승골, 후반 32분 남태희 추가골. 사진= 대한축구협회 트위터 캡처

| AD |

[종합] 한국 축구대표팀을 이끄는 파울루 벤투 감독이 데뷔전에서 기분좋은 승리를 거두며 산뜻한 출발을 했다.

한국 축구대표팀(FIFA 랭킹 57위)은 7일 오후 8시부터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북중미의 강호 코스타리카(FIFA 랭킹 32위)와의 KEB하나은행 축구국가대표팀 친선경기(A매치)에서 전반 34분 이재성의 선제 결승골과 후반 32분 남태희의 추가골로 2-0으로 이겼다.

데뷔전에서 첫 승을 기록한 벤투 감독의 A대표팀은 오는 11일 오후 8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남미의 강호 칠레(FIFA 랭킹 9위)를 상대로 2연승에 도전한다.

벤투 감독은 이날 커스타리카와 데뷔전에서 4-2-3-1 포메이션을 꺼내들었다.

지동원이 최전방에 섰고, 손흥민과 남태희, 이재성이 2선에 포진했다. 중원은 기성용과 정우영이 지켰으며, 포백은 홍철, 김영권, 장현수, 이용이 맡았고, 골문은 김승규가 지켰다.

한국은 경기 시작과 함께 적극적으로 공격에 나섰고, 전반 34분 남태희가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손흥민이 키커로 나서 찬 볼이 골대를 맞고 나오자 이재성이 재빨리 달려들며 차 넣으며 선제 결승골을 터트렸다. 이재성은 A매치 7호골을 기록했다.

전반은 1-0으로 앞선 채 끝낸 한국은 후반에도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고, 벤투 감독은 선수 교체로 공격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지동원 대신 황의조, 이재성 대신 문선민을 투입한 가운데 후반 32분 남태희가 재치 있는 드리블로 코스타리카 수비수 3명을 연달아 제친 뒤 깔끔한 오른발 슈팅으로 추가골을 터트렸다. 남태희는 골을 넣은 직후 황인범과 교체됐다.

벤투 감독은 후반 37분 손흥민 대신 이승우, 후반 40분 이용 대신 김문환을 투입하면서 경기를 마무리했고, 황인범과 김문환은에게 A매치 데뷔전 기회를 줬다.

[8보] 오후 9시 53분 경기 종료 휘슬. 한국이 코스타리카를 상대로 2-0으로 승리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은 데뷔전에서 기분좋은 승리를 거두며 한국 축구팬들에게 첫 승전보를 전했다.

[8보] 후반 40분 이용 나가고 김문환이 투입됐다. 김문환은 매치 데뷔전이다.

[7보] 후반 37분 손흥민이 나가고 이승우가 투입됐다.

[6보] 후반 34분 남태희 나가고, 황인범이 투입됐다. 황인범은 A매치 데뷔전이다.

[5보] 후반 32분 남태희가 멋진 오른발 슛으로 추가골을 터트리면서 한국이 2-0으로 앞서가고 있다.

[4보] 후반 21분 지동원이 나가고 황의조가 투입됐고, 이재성이 나가고 문선민이 투입됐다.

[3보] 오후 9시 5분 후반전 시작 휘슬. 한국은 후반 시작과 함께 기성용을 빼고 김민재를 투입했다.

[2보] 오후 8시 47분 전반전 경기 종료 휘슬. 한국이 이재성의 선제골로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

[1보] 한국 축구대표팀을 맡은 파울루 벤투 감독 데뷔전 첫 골의 주인공은 이재성 이었다.

한국은 전반 33분 남태희가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키커는 주장 손흥민이 나서 골대를 맞추고 튕겨져 나온 볼을 이재성이 재차 차넣으면서 선제골을 넣어 1-0으로 앞서가고 있다. 이재성은 A매치 7호골을 기록했다.

[속보] 파울루 벤투 감독은 7일 오후 8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감독 데뷔전인 코스타리카와의 A매치 친선경기에 4-2-3-1 포메이션을 꺼내 들었다.

골키퍼 장갑은 김승규가 꼈고, 좌우 풀백에는 홍철ㆍ이용, 센터백에는 장현수ㆍ김영권을 맡았고, 미드필더는 기성용ㆍ정우영, 2선에는 손흥민ㆍ남태희ㆍ이재성을 포진시켰으며, 최전방에는 지동원을 내세웠다. 주장 완장은 손흥민이 찼다.


코스타리카전 A매치 친선경기 선발 출전 베스트11.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A매치] 한국 축구대표팀, 호주와 1-1 무승부
정우영ㆍ김문환ㆍ황희찬, 부상으로 11월 호주 원정 A매치 불참
벤투 감독, 11월 A매치 명단 발표… 이청용 발탁, 기성용ㆍ손흥민 제외
[A매치] 한국, 파나마와 2-2 무승부
[A매치] 축구대표팀, 16일 오후 8시 파나마와 평가전
댓글쓰기 로그인

스포츠ㆍ연예

2019 반수시작반

  • 2019 반수시작반
· [A매치] 한국 축구대표팀, 호주와 1-1..
· 경기도교육청, 고발조치 사립유치원 감..
· 경기도민 89%, 어린이집 회계관리시스..
· 북측 대표단, 이재명 지사에 방북 요청..
· 부천FC 5명, K리그2 베스트11 후보에 ..
· 소사 도시재생사업 ‘한신먹거리 가로..
· 부천시, 노인일자리사업 성과ㆍ발전방..
· 부천시, 청년ㆍ청소년 메이커 활동 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