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 일반
미담(美談)
사건ㆍ사고
민원 현장
현안 과제
현장 이모저모
토픽(Topic)
법원ㆍ검찰
부천 경찰
소방서
가십(Gossip)
전국 이슈
노점상 단속
교통 항공 소음
여론(poll)
언론(press)
종교
더부천 History
시사 포토

탑배너

백악관 “6.12 북미 정상회담, 센토사섬 카펠라호텔에서 개최”
 
더부천 기사입력 2018-06-06 06:48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851

6월 12일 한국 시간으로 오전 10시에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북미 정상회담’ 장소가 센토사섬 카펠라호텔로 확정됐다.

미국 백악관 사라 샌더스 대변인은 5일 오전 9시 31분(현지 시간) 자신의 트위터(@PressSec
바로 가기 클릭)에 올린 글을 통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POTUS)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장간 북미 정상회담이 싱가포르 센토사 섬에 있는 카펠라 호텔에서 열리며, 행사를 주최하는 싱가포르 측의 환대에 감사하다”( UPDATE: The venue for the Singapore summit between @POTUS and Leader Kim Jong Un will be the Capella Hotel on Sentosa Island. We thank our great Singaporean hosts for their hospitality)고 밝혔다.

카펠라 호텔은 북미 간 의전 실무 협상을 진행한 조 헤이긴 백악관 부비서실장 등 미국 측 대표단이 머물러 온 곳이며, 센토사 섬은 싱가포르 앞바다에 있는 넓이 4.71㎡의 휴양지로 본토와 연결된 다리와 케이블카, 모노레일만 차단하면 외부 접근을 효과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곳으로 알려져 있다.

| AD |
이같은 지리적 특성 때문에 샹그릴라 호텔과 함께 유력한 북미 정상회담 후보지로 거론돼 왔다.

카펠라 호텔이 정상회담 장소로 확정됨에 따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숙소는 특별구역으로 지정된 샹그릴라 호텔이 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숙소는 마리나베이 인근 풀러턴 호텔이 유력하게 거론되는 가운데 샹그릴라 호텔과 가까운 세인트리지스 호텔도 검토되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전문] 문재인 대통령, 평양 남북정상회담 대국민 보고
문재인 대통령, 2박 3일 평양 방문 마치고 귀환
김정은 국무위원장, 송이버섯 2톤 선물
남북 정상, 백두산 천지에서 나눈 대화… 북한 통해 백두산 관광 예고
[포토] 백두산 천지에서 두손 맞잡은 남북 정상
댓글쓰기 로그인

사회

2019 반수시작반

  • 2019 반수시작반
· 부천FC, 10경기만에 승리… 서울 이랜..
· 장덕천 부천시장, 10월 11일 ‘새로운..
· 태풍 ‘솔릭’, 요란했던 만큼 큰 피해..
· 2018년 한가위 보름달, 24일 오후 6시..
· 추석연휴 첫날 22일 초저녁 부천 동쪽..
· 국회, 상가건물 임대차보호법 개정안 ..
· 김정은 국무위원장, 송이버섯 2톤 선물..
· 남북 정상, 백두산 천지에서 나눈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