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 일반
미담(美談)
사건ㆍ사고
민원 현장
현안 과제
현장 이모저모
토픽(Topic)
법원ㆍ검찰
부천 경찰
소방서
가십(Gossip)
전국 이슈
노점상 단속
교통 항공 소음
여론(poll)
언론(press)
종교
더부천 History
시사 포토

탑배너

‘직원 갑질 폭행’ 이명희 씨 구속영장 기각
법원 “일부 범죄 혐의 다툼 여지 있고 도주 우려 낮다” 
더부천 기사입력 2018-06-05 06:43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958

| AD |

운전기사 등 직원 폭행 등으로 특수상해와 특수폭행 등 7개 혐의를 받는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 부인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에 대한 검찰의 구속영장이 4일 밤 기각됐다.

서울중앙지방법원 박범석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일부 범죄 혐의에 다툼의 여지가 있고 피의자의 도주 우려도 낮은 것으로 판단되고, “피해자들과 합의한 시점 및 경위, 내용 등에 비춰 피의자가 합의를 통해 범죄에 관한 증거 인멸을 시도했다고 볼 수 없다”며 영장 기각 사유를 밝혔다.

이명희 이사장은 이날 오전 10시20분 법원에 도착해 두 시간 가량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은 뒤 서울구치소에서 대기하다가 밤늦게 풀려났다.

앞서 경찰은 특수폭행과 상해, 업무방해를 비롯해 모두 7가지 혐의로 이 씨에 대해 구속 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이 지금까지 확인한 피해자는 11명으로 대부분 이 씨의 처벌을 원하는 것으로 알려졌고, 이 씨는 경찰 조사에서 대부분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 KBS 방송화면 캡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사회

2019 반수시작반

  • 2019 반수시작반
· 자유한국당 부천시의원 8명 ‘광역동 ..
· 장덕천 부천시장, 2019년도 예산안 제..
· 경기도민 89%, 어린이집 회계관리시스..
· 부천상공회의소, 2018년 산하협의회 합..
· 부천시의회, ‘참좋은지방정부협의회 ..
· 부천시에 함박눈 펑펑… 올겨울 두 번..
· 13일 새벽 수도권 눈소식… 출근길 빙..
· ‘돼지 몰러 나간다’, 한국만화박물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