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ㆍ복지

에너지 정책
재활용ㆍ청소
복지시설
아동ㆍ청소년
여성
노인
장애인
자전거 문화
식물원/주말농장
수목원
하천ㆍ시민의강
산과 식목
주거문화
지역복지
다문화

탑배너

경기도에 국내 최초 수어(手語) 보급 전문교육기관 문 열어
수원시 장안구 정조로에 ‘수어교육원’
수어 통역도우미, 내년 민원실에 배치 
더부천 기사입력 2017-11-01 11:59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091
| AD |
경기도에 국내 최초로 한국 수어(手語) 보급과 전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전문교육기관이 문을 열었다.

1일 오후 수원시 장안구 정조로에 위치한 경기도 수어교육원이 이재율 행정1부지사와 농아인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경기도 수어교육원은 앞서 지난 10월20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전국 최초 공식 한국수어교육원으로 지정됐다.

수어교육원은 도내 거주하는 청각ㆍ언어장애인(이하 농아인)과 비장애인이 수어로 소통하며 생활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수어 보급과 수어 사용 문화 정착을 위해 설치됐다.

경기도에 따르면 도내에는 5만5천454명의 농아인이 거주하고 있으며, 이는 경기도 등록 장애인 27만 명의 약 21%이며, 농아인의 20%정도인 1만1천90명이 수어를 사용하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경기도 수어교육원은 도의 지원을 받아 (사)한국농아인협회 경기도협회가 운영을 맡아 수어의 올바른 보급과 수어 인구 저변 확대, 농아인문화의 이해를 위한 다양한 교육과정과 사업을 추진한다.

도는 수어교육원이 단순 교육기관이 아닌 일자리 연계기관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2018년부터 교육원에서 배출한 수어 통역도우미 32명을 경기도청과 31개 시ㆍ군 민원실에 배치하는 수어 통역도우미 지원사업을 실시할 방침이다. 이들은 농아인 통역은 물론 관련 행정처리 업무를 맡게 된다.

차정숙 경기도 문화정책과장은 “수어는 우리가 일반적으로 쓰는 한국어와 동등한 언어라는 뜻으로, 농아인에 대한 정책을 복지 뿐 아니라 문화영역까지 확대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며 “경기도 수어교육원과 함께 수어문화 보급과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손으로 하는 언어’라는 뜻을 가진 수어(手語)는 단순한 제스처나 손짓이라는 의미가 강한 기존 수화(手話)보다는 언어적 역할에 방점을 둔 개념이며, 한국 수어는 고유한 문법체계와 표현 양식을 가지고 있어 별도 언어로서의 가치가 있다는 것이 경기도의 설명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환경ㆍ복지

2019 반수시작반

  • 2019 반수시작반
· 자유한국당 부천시의원 8명 ‘광역동 ..
· 장덕천 부천시장, 2019년도 예산안 제..
· 경기도민 89%, 어린이집 회계관리시스..
· 부천상공회의소, 2018년 산하협의회 합..
· 부천시의회, ‘참좋은지방정부협의회 ..
· 부천시에 함박눈 펑펑… 올겨울 두 번..
· 13일 새벽 수도권 눈소식… 출근길 빙..
· ‘돼지 몰러 나간다’, 한국만화박물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