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베스트

자연ㆍ풍경
동ㆍ식물
눈(雪)

탑배너

[포토] 울긋불긋 익어가는 감ㆍ단풍드는 감잎
✔긴~ 추석연휴 끝나면 더욱 깊어진 가을 마주할 듯 
더부천 기사입력 2017-10-06 09:54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63


추석 황금연휴 엿새째
울긋불긋 익어가는 감과 단풍으로 물들어가는 감잎. 2017.10.6

| AD |

12년 만에 가장 긴 열흘간의 추석 황금연휴 엿새째인 6일 오전 부천시 소사동 주택가 감나무에 달린 감이 울긋불긋 익어가고 푸른 감잎에도 고운 단풍으로 물들어거면서 깊어가는 가을 정취를 물씬 풍기게 하고 있다.

✔긴~ 추석연휴가 끝나고 일상으로 돌아오는 시점에서는 더 깊어진 가을을 마주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황금빛으로 영글어가는 감 사이로 푸른 감잎이 단풍으로 물들어 갈 때마다 떠오르는 시가 있다. 바로 김영랑(1903~1950) 시인이 1930년 3월 <시문학> 창간호에 발표한 ‘오메 단풍 들겄네’라는 시다.

오매! 단풍 들것네
장광에 골 붉은 감잎 날라와
누이는 놀란듯이 치어다 보며
오매 단풍 들것네.

추석이 내일모레 기둘리니
바람이 자지어서 걱정이다
누이의 마음아 나를 보아라
오매 단풍 들것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포토 베스트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분석 설명회

재수 정규반

위더스테이트

  • 분석 설명회
  • 재수 정규반
  • 위브더스테이트
· 교육부, 수시ㆍ정시모집 일정 일주일씩..
· 부천시, 동아시아 최초 ‘유네스코 창..
· 제13회 부천시 평생학습축제, 19~22일..
· 한국 야구대표팀, 대만에 1-0 신승… ..
· 법원, 최순실ㆍ안종범 구속영장 재발부..
· 남경필 경지기사 “자율주행차, 안전 ..
· 김영협 경기도의원, 원미산 등산로 정..
· 경기도, 지방분권 성패는 재정분권… ..